상체 힘 제대로 빼고 올바른 회전으로 스윙하기 with 우승희 투어프로

프로 골퍼들과 함께하는 마니아타임즈의 '골프 레슨 마니아'

이고운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21-04-20 14:35

1
center
올바른 스윙 자세를 가지기 위해서는 어드레스부터 마무리 피니시까지 중요하지 않은 요소가 없다.

하지만 경직된 자세는 제대로 된 동작을 수행하기 어렵게 만든다.

KLPGA 우승희 투어프로가 이러한 스윙 자세에서 제대로 상체 힘을 올바른 회전을 할 수 있는 동작을 알려준다.

center
상체에 힘이 많이 들어가는 골퍼들은 어드레스 후 백스윙을 진행할 때 팔에 힘을 주고 올리기 때문에 오른쪽 어깨가 위로 올라간다.

이는 다운스윙 시에도 유지되며 내려놓지 못하고 항상 가져가는 스윙을 갖게된다.

이렇게 힘이 들어가는 것은 간단한 연습을 통해 교정이 가능하다.

center
작은 공이나 간단하게 잡을 수 있는 물체, 혹은 맨손으로 어드레스 자세를 한 상태로 양 팔을 좌우로 짧게 왔다갔다하면서 흔들어준다.

center
center
이때 팔에 완전히 힘을 풀고 밑으로 힘이 내려가는 느낌을 가지면서 움직인다.

center
힘이 점차 빠지는 것이 느껴지면 조금씩 스윙 크기를 늘려가면서 똑같이 반복한다.

center
이어 채를 잡고 어드레스한 후 헤드의 무게가 느껴지도록 위와 같이 힘을 빼고 흔들어 준다.

마찬가지로 같은 상태로 반복적으로 흔들어주며 점차 스윙의 크기를 키워간다.

만약 어깨에 완전히 힘이 빠진 상태로 왼쪽으로 클럽 헤드가 충분히 올라갔을 때 백스윙까지 연결한다.

주의할 점은 손에 힘을 꽉 주지 않는 것과 어깨에 완전히 힘을 풀어야 한다는 점이다.

헤드를 올리기 위해 도움이 되는 연습 방법은 채를 거꾸로 잡고 앞의 연습법을 수행하는 것이다.

center
이때 헤드가 손이 일자가 되지 않도록 코킹 동작을 만들고, 백스윙과 팔로우스루 때 팔 모양이 엘(L)자 모양이 되는 것에도 유의한다.

우승희 프로는 "힘을 제대로 사용하지 못하면 스윙이 계속 어렵게 느껴질거다"라며 "제대로 힘을 빼고 정확한 포인트에서 올바르게 스윙하는 연습이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더욱 자세한 설명은 우승희 프로의 영상을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center
더프라자 스튜디오 학동점(사진=더프라자 스튜디오)
한편, 영상 속 레슨 촬영 장소는 모던한 분위기의 고급스러움을 느낄 수 있는 공유 플랫폼 스튜디오 '더프라자 골프 스튜디오(TPZ Studio)' 학동점으로, 더프라자 앱을 통해 예약하면 누구나 프라이빗한 스튜디오 이용이 가능하다.

더프라자는 더 많은 튜터와 회원이 소통할 수 있는 공간 플랫폼을 만들기 위한 새로운 패러다임을 조성해 나가고 있다.

[이고운 마니아타임즈 기자/lgw9277@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올바른 드라이버 스윙궤도와 임팩트 연습방법 with 이선재 ...

  • [골 때리는 프로들] 1화 골프 일심동체 '우린 한 마음?' (김...

  • 올바르게 채를 던지는 오른발 연습 방법 with 이시훈 투어 ...

  • 몸 앞에서 올바르게 스윙하는 연습법 with 이선재 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