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A 투어 더 CJ컵에 최정상급 선수 총출전... 존슨·람·매킬로이 등 세계 '톱5' 다 나온다

장성훈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20-09-28 09:43

0
center
더 CJ컵 출전 주요 선수. 왼쪽부터 스피스, 폴터, 왓슨, 파울러, 로즈. [더 CJ컵 대회 조직위원회 제공]]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더 CJ컵(총상금 975만달러)에 세계 최정상급 선수들이 총 출전할 것으로 알려졌다.

CJ그룹이 28일 발표한 대회 출전 선수들의 명단에 따르면, 세계 랭킹 1위 더스틴 존슨(미국)을 비롯해 2위 욘 람(스페인), 3위 저스틴 토머스(미국)와 4위 로리 매킬로이(북아일랜드), 5위 브라이슨 디섐보(미국) 등 세계 ‘톱5’가 모두 출전한다.

토머스는 제주도에서 열린 2017년 1회와 2019년 3회 대회 우승자다.

이 대회는 2017년부터 2019년까지 제주도에서 열렸고, 올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이동 제한 등의 문제로 인해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의 섀도 크리크 골프장에서 10월 15일에 개막한다.

세계 5위 이내 선수 가운데 토머스를 제외한 4명은 이번이 첫 더 CJ컵 출전이다.

존슨은 “더 CJ컵이 섀도 크리크에서 열린다는 소식을 듣고 기대감이 컸다”며 “더 CJ컵에 처음 나가게 돼 기쁘고 대회가 기다려진다”고 소감을 전했다.

역시 더 CJ컵에 처음 나오는 매킬로이도 “지난 몇 년간 이 대회가 성공적으로 열린 것을 잘 알고 있다”고 기대감을 내비쳤다.

올해 US오픈에서 우승하며 최근 상승세가 돋보이는 디섐보도 이번 대회 흥행에 큰 도움을 줄 전망이다.


이들 외에도 조던 스피스(미국), 저스틴 로즈(잉글랜드), 버바 왓슨(미국), 이언 폴터(잉글랜드), 리키 파울러(미국) 등 유명 선수들이 이번 대회에 출전 의사를 밝혔다.
총상금 975만 달러가 걸린 이 대회에는 총 78명이 출전한다.

PGA 투어 페덱스컵 포인트 상위 60명과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 5명, 아시안투어 1명, 세계 랭킹 한국 선수 상위 3명, CJ 초청 선수 9명으로 구성되며 컷 탈락 없이 4라운드로 진행된다.

CJ그룹 관계자는 “세계 최정상급 선수들의 참가로 수준 높은 경기가 기대된다”며 “선수 및 관계자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PGA 투어 등 관련 기관과 논의를 통해 대회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장성훈 선임기자/seanmania2020@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배경은의 1PLUS 골프 레슨 #01 스윙의 시작 ‘백스윙’ 여유...

  • [김학수의 사람 '人′] 임윤태 대한 장애인 e스포츠 연맹 회...

  • 5번째 내셔널 타이틀 따낸 유소연의 예선 라운드 샷(ft. 안...

  • 한·미·일 여자 프로골프를 대표하는 고진영, 최혜진, 이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