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일 여자 프로골프를 대표하는 고진영, 최혜진, 이보미의 티 샷

이태권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20-07-03 11:04

0
center
제34회 KIA 한국여자오픈 1라운드 1번홀에서 티 샷을 날리는 고진영, 최혜진, 이보미.[마니아TV]
한·미·일 각 여자프로골프 대회에서 간판선수로 활약하는 최혜진,고진영,이보미는 각각 팬들의 성원에 힘입어 LPGA투어와 KLPGA, JLPGA투어를 대표하는 선수로 뽑혀 지난 달 18일 인천 청라 베어즈베스트 골프클럽에서 열린 기아자동차 제34회 한국여자오픈 골프선수권대회 1라운드에서 같은 조로 경기를 펼쳤다. 각 투어를 대표하는 세 간판 선수들의 영상을 확인해보자.

[영상=정지원 기자]

[이태권 마니아리포트 기자/report@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정확한 아이언 플레이를 위한 올바른 던지기 연습 방법 wit...

  • 다시 한번 체크해보는 퍼팅의 기본자세 with 안희수 투어프...

  • 좋은 스윙을 위한 나만의 코킹 타이밍 찾기 with 김영웅 프...

  • 백스윙 회전력 살려주는 제대로된 몸 꼬임 연습 방법 with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