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상비군 출신 이수빈, KLPGA 드림투어 4차전서 생애 첫 우승 차지

이태권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20-05-27 20:09

0
center
아마골프 국가상비군 출신 이수빈(22)이 드림투어 첫 우승컵을 차지했다.

이수빈은 27일 강원도 평창군 휘닉스 컨트리클럽의 마운틴(OUT), 레이크(IN) 코스에서 열린 KLPGA 2020 한세·휘닉스CC 드림투어 4차전(총상금 1억2천만원, 우승상금 2천1백6십만원) 최종 라운드서 연장 접전 끝에 생애 첫 드림투어 우승 트로피를 안았다.

이수빈은 2라운드까지 버디 10개, 보기 2개를 묶어 8언더파 136타를 기록하며 공동 2위로 최종 라운드를 나섰다. 최종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만 3개를 낚으며 최종합계 11언더파 205타(69-67-69)로 조윤정(25), 한지원(19), 조아현(19)과 연장전에 돌입했고, 1차 연장에서 7m 내리막 버디 퍼트를 성공시키며 극적인 우승을 차지했다. 이수빈은 2015년에 국가상비군을 거쳤으며, 2016시즌 KLPGA 점프투어 4차전에서 우승한 이력이 있다.

[이태권 마니아리포트 기자/report@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5번째 내셔널 타이틀 따낸 유소연의 예선 라운드 샷(ft. 안...

  • 한·미·일 여자 프로골프를 대표하는 고진영, 최혜진, 이보...

  • [영상] 안소현, 외모보다 빛나는 티샷 '천사가 따로 없네'

  • [투어프로스윙]국대출신, 2년차 윤서현의 드라이버 스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