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0(토)

스포츠

은퇴라니? 'V리그 1위 타이틀 보유자' 박철우, 한국전력과 결별

2024-05-17 05:18

사진=박철우
사진=박철우
한국 남자배구의 전설적인 왼손 공격수 박철우(28)가 은퇴 수순을 밟고 있다.

한국전력 배구단 관계자는 "박철우와 2024-2025시즌을 위한 계약을 하지 않기로 했다"며 "박철우는 해설위원 등 새 출발을 준비하는 것으로 안다"고 전했다.

이어 "박철우는 한국 배구에 큰 획을 그은 선수"라며 "선수가 은퇴를 결심하면 은퇴식을 준비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박철우는 한국프로배구 V리그 원년(2005년) 멤버다.

현대캐피탈에서 프로 생활을 시작한 그는 삼성화재, 한국전력에서 선수 생활을 이어가며 2023-2024시즌까지 19시즌 동안 코트를 누볐다.

왼손잡이 아포짓 스파이커인 그는 564경기에 출전해 6천623득점, 공격 성공률 52.13%를 기록했다.

박철우는 V리그 최다 득점 1위다. 공격 득점(5천603개)도 V리그 1위다.

2008-2009시즌에는 V리그 정규리그 최우수선수(MVP)에도 올랐다.

미들 블로커로 포지션을 변경하며 코트를 지켰던 박철우도 세월을 거스를 수는 없었다.

한국전력 관계자는 "박철우가 우리 팀과 한국 배구에 크게 공헌했다. 하지만 세대교체를 위해 박철우와 결별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이신재 마니아타임즈 기자 / 20manc@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쇼!이슈

마니아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