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익 템플스테이'…코로나 스트레스 받은 3만명 위로했다

김선영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20-12-23 10:11

0
center
<사진=불교문화사업단>


올 한해 약 3만 명이 전국 사찰의 공익 템플스테이를 이용하며 코로나19로 인한 스트레스 치유에 도움을 받은 것으로 파악됐다.

지난 22일 한국불교문화사업단이 낸 '사회공익 템플스테이 성과자료집'에 따르면 올해 11월 30일을 기준으로 지난 1년간 전국 114개 사찰에서 운영하는 공익 템플스테이에 약 3만400명이 다녀갔다.

공익 템플스테이는 사회·공익적인 목적을 위해 특정 직업군이나 계층에 있는 사람들에게 무료나 할인된 가격에 템플스테이를 제공하는 것이다.

올해는 코로나19 의료방역관계자를 위한 '토닥토닥 템플스테이', 코로나19로 피해를 본 소상공인·여행업계 종사를 위한 '쓰담쓰담 템플스테이', 전 국민이 이용할 수 있는 '대국민 코로나19 특별 치유 템플스테이' 등이 운영됐다.


무료로 제공된 토닥토닥과 쓰담쓰담 템플스테이는 각각 2400명, 3500명이 이용했고, 숙박비를 할인해 준 대국민 템플스테이에는 2400명이 다녀갔다.

공익 템플스테이를 포함한 전국 사찰의 템플스테이 참여 인원은 22만3200명이었다.

문화사업단장 원경스님은 "코로나19가 야기한 사회 불안과 갈등 해결이 이 시대의 화두가 됐다"며 "앞으로도 더 많은 공익 활동을 바탕으로 템플스테이를 통한 전 국민의 심신 안정과 힐링에 정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선영 마니아타임즈 기자 /news@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단독]허구연 KBO 제24대 신임 총재 단독 인터뷰, "팬 퍼스...

  • 정확한 아이언 플레이를 위한 올바른 던지기 연습 방법 wit...

  • 다시 한번 체크해보는 퍼팅의 기본자세 with 안희수 투어프...

  • 좋은 스윙을 위한 나만의 코킹 타이밍 찾기 with 김영웅 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