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5(목)

야구

'김경문 감독 부임이래 홈 첫 승' 한화, SSG에 4-1로 승리...3연패 탈출

2024-06-16 23:04

선발 바리아 호투
선발 바리아 호투
[김민성 마니아타임즈 기자]
한화이글스는 6월 16일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파크에서 열린 SSG랜더스와의 홈경기에서 선발 바리아의 6이닝 무실점 호투와 상대 선발 박종훈의 폭투 2개를 묶어 4-1로 승리를 거뒀다.

특히 김경문 감독의 부임이래 홈 첫 승이였다.

승부는 이미 초반에 갈렸다.

3회말 선두타자 이도윤과 이원석의 연속 안타와 장진혁의 몸에 맞는 볼로 만든 무사 만루에서 상대 선발 박종훈이 연속 폭투를 남발해 2점을 선취했다.

이후 안치홍의 1타점 희생플라이에 이어 5회말에는 문현빈의 1타점 2루타가 터지며 승부를 결정지었다.

SSG는 8회초에 최지훈의 볼넷과 추신수의 안타로 만든 2사 1,2루 찬스에서 에레디아의 1타점 적시타로 4-1로 쫓아갔다.

그러나 한화는 마무리 주현상을 투입해 대타 한유섬을 삼구 삼진으로 돌려세워 위기를 모면했으며 9회초에도 안정감 있는 모습으로 경기를 마무리 지었다.

한화 선발 바리아는 6이닝 무실점 8탈삼진 3피안타 2볼넷으로 호투해 시즌 2승째를 거뒀으며, 마무리 주현상도 1.1이닝 무실점 탈삼진 2개를 솎아내며 시즌 8세이브를 거뒀다.

SSG 선발 박종훈은 2.2이닝 3실점 2탈삼진 4피안타 2볼넷 1사구로 부진해 시즌 4패째를 당했다.

이 날 승리로 한화는 삼성을 상대로 승리한 NC와 3.5게임차를 유지하며 7위에 올랐다.

[김민성 마니아타임즈 기자/maniareport@naver.com]
<저작권자 © 마니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쇼!이슈

마니아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