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4(수)

야구

'3안타 5타점' 송성문 원맨쇼.. 최하위 키움, 삼성에 대승

키움, 9위 kt에 반 경기 차 추격…삼성은 4연패 수렁

2024-06-09 08:18

키움 히어로즈 송성문
키움 히어로즈 송성문
프로야구 키움 히어로즈가 5타점을 쓸어 담은 송성문의 불방망이를 앞세워 4위 삼성 라이온즈를 4연패 수렁에 몰아넣었다.

키움은 8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4 신한 SOL뱅크 KBO리그 홈 경기에서 삼성에 10-3으로 대승했다.

최하위 키움은 같은 날 LG 트윈스에 무릎을 꿇고 5연패에 빠진 9위 kt wiz를 반 경기 차로 추격했다.

이날 키움은 팀 안타(9개)가 삼성(11개)보다 적었지만, 기회마다 고도의 집중력으로 대량 득점에 성공하며 완승했다.

키움 방망이는 1회말 공격부터 불을 내뿜었다.

이주형의 2루 내야 안타, 김혜성의 좌중간 안타로 만든 1사 1, 2루에서 송성문이 삼성 선발 코너 시볼드를 상대로 우측 담장을 넘기는 3점 홈런을 폭발했다.

키움 선발 아리엘 후라도는 2회초에 안타 4개를 헌납하며 2실점해 3-2 한 점 차 추격을 허용했지만, 키움 타선은 3회말 공격에서 다시 대량 득점하며 점수 차를 벌렸다.

선두 타자 이주형의 우중간 2루타와 로니 도슨의 볼넷으로 만든 무사 1, 2루에서 김혜성, 송성문이 연속 적시타를 터뜨렸고, 1사 2, 3루에선 원성준이 희생타를 치면서 6-2로 달아났다.

5회초 2사 만루 위기를 실점 없이 벗어난 키움은 5회말 공격에서 점수 차를 더 벌렸다.

2사 이후 터진 송성문의 우월 2루타가 신호탄이었다.

키움은 이재상의 사구, 원성준의 볼넷으로 만루 기회를 잡은 뒤 이용규가 바뀐 투수 최하늘에게 밀어내기 볼넷을 얻었고 후속 타자 김재현이 2타점 중전 적시타를 터뜨렸다.

6회엔 1사 1, 3루에서 송성문의 1루 땅볼 때 3루 주자 이주형이 홈으로 쇄도해 10-2로 달아나며 승리에 쐐기를 박았다.

송성문은 3점 홈런을 포함해 4타수 3안타 5타점 3득점으로 맹활약했다.

그는 최근 5경기 중 4경기에서 멀티히트(한 경기 2안타 이상)를 기록하는 등 물오른 타격감을 과시했다.

후라도는 6이닝 동안 10개 안타와 2볼넷을 허용했으나 뛰어난 위기관리 능력으로 2실점으로 틀어막으며 시즌 6승(4패)째를 거뒀다. /연합뉴스

[정태화 마니아타임즈 기자/cth0826@naver.com]
<저작권자 © 마니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쇼!이슈

마니아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