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9(금)

야구

김광현, 1천700 탈삼진 돌파...“선동열 전 감독 넘어섰다”

2023-09-13 00:17

SSG 랜더스 김광현 / 사진[연합뉴스]
SSG 랜더스 김광현 / 사진[연합뉴스]
SSG 랜더스의 김광현(35)이 1천700 탈삼진 고지를 넘었다.

김광현은 이날 경기 전까지 1천698개로 선동열 전 감독과 개인 통산 탈삼진 공동 4위를 달렸다.

하지만 선동열 전 감독의 기록은 오래가지 못했다.

김광현은 12일 SSG 랜더스필드에서 열린 2023 프로야구 kt wiz와 홈 경기에 선발 등판해 1회초 상대 팀 선두 타자 김민혁을 헛스윙 삼진 처리하며 개인 통산 1천699번째 삼진을 잡았다.

이로써 김광현은 선동열 전 국가대표 감독을 제치고 역대 탈삼진 4위에 올랐다.

김광현은 탈삼진 기록을 2회에도 이어갔다. 그는 0-0으로 맞선 2회초 1사에서 배정대를 헛스윙 삼진 처리하며 역대 4번째 1천700탈삼진 고지까지 밟았다.

KBO리그 역대 탈삼진 1위는 2천48개를 기록한 송진우 전 한화 이글스 코치다. 2위는 KIA 타이거즈 양현종(1천917개·12일 현재), 3위는 이강철 kt wiz 감독(1천751개)이다.

김광현이 3위로 올라서기 위해서는 51개의 탈삼진이 필요할 뿐이다.

한편, 현역 선수 중 김광현과 양현종이 개인 통산 1천500개 이상 삼진을 잡았다.

[전슬찬 마니아타임즈 기자 / sc3117@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쇼!이슈

마니아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