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히트, 글로벌 보이그룹 탄생 예고…유니버설과 美오디션 계획 발표

김선영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21-02-18 14:43

0
center
(좌측 상단부터 시계방향)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방시혁 이사회 의장 겸 대표이사, 유니버설뮤직그룹 루시안 그레인지 회장 겸 CEO, 인터스코프 게펜 A&M 레코드 존 재닉 회장 겸 CEO,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윤석준 Global CEO <사진=빅히트 엔터테인먼트/유니버설뮤직그룹>
빅히트 엔터테인먼트가 유니버설뮤직그룹과 손잡고 미국을 기반으로 한 보이그룹을 데뷔시킨다.

18일 빅히트는 유니버설뮤직그룹과 함께 온라인 스트리밍으로 양사 간 전략적 협업 계획을 공동 발표했다.

윤석준 빅히트 글로벌 최고경영자(CEO)는 "유니버설뮤직그룹과 함께 글로벌 시장에서 활동할 보이그룹을 데뷔시킬 계획"이라며 "선발방식은 글로벌 오디션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 프로젝트를 위해 빅히트와 유니버설뮤직그룹의 주력 레이블인 게펜 레코드(Geffen Records)가 미국 로스앤젤레스(LA)에 설립했다.

미국 내 미디어 파트너사와 함께 오디션 프로그램을 진행해 멤버를 선발하며, 2022년 방송을 목표로 하고 있다.


빅히트는 아티스트 발굴과 트레이닝, 팬 콘텐츠 제작, 팬 플랫폼인 위버스를 통한 커뮤니케이션 등을 담당한다. 유니버설뮤직그룹은 현지 네트워크를 활용해 음악제작과 글로벌 유통, 미국내 미디어 파트너사와의 오디션 프로그램 제작 등을 맡는다.

K팝 업계는 그동안 중국, 일본 등 아시아권의 그룹 제작을 다양하게 시도해왔으나 미국 기반 오디션을 통해 제작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빅히트 방시혁 이사회 의장 겸 대표이사는 "빅히트와 유니버설뮤직그룹 모두 음악 산업의 혁신을 추구한다는 점, 팬들에게 진정성 있는 음악과 절대 타협하지 않는 퀄리티의 콘텐츠를 선보인다는 점에서 가치와 비전을 공유한다"며 "글로벌 음악사에 새 시대를 열 시너지를 만들어 낼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선영 마니아타임즈 기자 /news@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단독]허구연 KBO 제24대 신임 총재 단독 인터뷰, "팬 퍼스...

  • 정확한 아이언 플레이를 위한 올바른 던지기 연습 방법 wit...

  • 다시 한번 체크해보는 퍼팅의 기본자세 with 안희수 투어프...

  • 좋은 스윙을 위한 나만의 코킹 타이밍 찾기 with 김영웅 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