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니아리포트

서지연, 국내 최초로 LPGA 섹션 어워드 3개 분야 수상

김현지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19-12-10 12:28

트위터
0
center
서지연. 사진=JIO GOLF 제공
서지연이 2019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섹션 어워드에서 인터내셔널 섹션 주니어 골프 리더 부문을 수상했다.

LPGA 섹션 어워드는 골프 교습과 골프 산업 분야에 종사하는 전세계 LPGA T&CP(티칭 앤드 클럽 프로페셔널) 회원 2400여명을 대상으로 LPGA 운영위원회에서 수상자를 결정한다.

올해는 인터내셔널 섹션 모든 분야에서 한국 프로들이 석권했다. 미국을 제외한 24개국 프로들과의 경합에서 얻은 값진 결과다. 즉, 현재 LPGA에서는 정규투어에 뛰는 선수들 못지 않게 티칭 프로들도 주목받고 있다는 뜻이다.

올해 수상자 중 서지연은 국내 최초로 4개 분야 중 3개 분야 수상에 성공했다. 지난 2016년 인터내셔널 섹션 티처를 수상한 서지연은 2017년 인터내셔널 섹션 프로페셔널을 수상했고, 올해 인터내셔널 섹션 주니어 골프 리더 수상에 성공했다.

현재 반야트리 호텔과 한양파인, 타이틀리스트 TPT소속으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서지연은 "이제 한 개 남은 인터내셔널 섹션 코치상을 위해 최선을 노력을 다하겠다"며 섹션 어워드 전관왕 수상 도전을 알렸다.

[김현지 마니아리포트 기자/928889@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투어프로스윙]'마지막에 웃은' 황율린의 드라이버 스윙

  • [투어프로스윙]돌아온 인기골퍼, 김다나의 드라이버 스윙

  • [KPGA Class A]골프 스윙을 결정하는 테이크백, 올바른 연습...

  • [투어프로스윙] KLPGA 알바트로스 새 기록, 전우리의 드라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