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니아리포트

'황금빛', 한국인이 좋아하는 TV프로 2개월 연속 1위

유연석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17-12-21 10:31

트위터
0
center
한국인이 좋아하는 TV프로그램 1위로 '황금빛 내 인생'이 두 달 연속 선정됐다.

한국갤럽이 지난 12일부터 14일까지 사흘간 전국 만 19세 이상 남녀 1,007명에게 요즘 가장 즐겨보는 TV프로그램을 물은 결과(2개까지 자유응답), KBS2 주말 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이 선호도 8.6%로 1위를 차지했다.

2개월 연속 1위 드라마는 2014년 3, 4월 '기황후' 이후 처음이다.

'황금빛 내 인생'은 부모의 능력과 부에 따라 자식의 계급이 결정된다는 일명 '수저 계급론'에서 흙수저로 태어난 주인공 '서지안'(신혜선)이 하루아침에 금수저로 신분 상승했다가 다시 나락으로 떨어지며 겪는 과정을 그린 드라마다.

재벌, 출생의 비밀 등 흔한 자극적 요소를 바탕으로 하면서도 절대 악역 없이 등장인물 저마다의 양면성과 속사정을 보여주며, 취업·결혼·가족 관계에서의 고민을 현실감 있게 그려내고 있다.

2위는 '무한도전'(8.0%)이 차지했다. 2013년 1월부터 2017년 10월까지 1~2위를 지킨 '무한도전'은 11월 선호도 3.4%, 5위로 하락했으나 MBC 파업 종료 등으로 인한 방송 재개와 동시에 결방 이전 수준을 회복해 최강 예능의 저력을 보였다.

3위는 JTBC '썰전'(4.7%)이다. 지난해 탄핵·대선 정국을 맞아 예능형 시사 프로그램 최초로 3개월 1위 기록을 세우는 등 최상위권을 유지 중이지만, 최근 선호도는 하락세다.

4위는 tvN 예능 '알쓸신잡 시즌2'(3.9%)로, 시즌1에 이어 인기 예능으로 안착했다.

뒤 이어 '나 혼자 산다'(MBC, 2.9%)와 '아는 형님'(JTBC, 2.9%)이 공동 5위, '나는 자연인이다'(MBN, 2.7%)가 7위, '미운 우리 새끼'(SBS, 2.6%)가 8위, KBS2 일일극 '내 남자의 비밀'(2.5%)이 9위,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MBC every1, 2.3%)와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2.3%)이 공동 10위다.

이 중에서 '나 혼자 산다', '내 남자의 비밀',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세 편은 처음으로 10위 안에 들었다.

※ 조사 개요
- 조사기간: 2017년 11월 14~16일
- 표본추출: 휴대전화 RDD 표본 프레임에서 무작위 추출 (집전화 RDD 15% 포함)
- 응답방식: 전화조사원 인터뷰
- 조사대상: 전국 만 19세 이상 남녀 1,007명
- 표본오차: ±3.1%포인트(95% 신뢰수준)
- 응답률: 16%(총 통화 6,142명 중 1,007명 응답 완료)
- 의뢰처: 한국갤럽 자체 조사

CBS노컷뉴스 유연석 기자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www.nocut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투어프로스윙]'꾸준한 강자'이다연의 우드샷

  • [투어프로스윙] ‘175cm 자매골퍼’ 지영진의 드라이버샷

  • [투어프로스윙] ‘생존왕’ 이정화2의 드라이버샷

  • [투어프로스윙] ‘드라이버 자신 있다’ 최혜진의 드라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