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5(목)

야구

키움 '김재웅·박찬혁' 상무 입대… 10일 훈련소 입소

2024-06-10 09:32

키움 김재웅
키움 김재웅
[진병두 마니아타임즈 기자]
프로야구 키움 히어로즈 투수 김재웅과 외야수 박찬혁이 팀을 떠나 국군체육부대(상무)에서 복무한다.

키움 구단에 따르면 김재웅과 박찬혁은 10일 오후 2시 논산훈련소에 입소해 5주 동안 기초 군사교육을 받은 뒤 상무 야구단 소속 선수로 뛸 예정이다.

2017년 키움에 입단한 김재웅은 2020년부터 본격적으로 1군에서 불펜 투수로 활약하기 시작했다.

2022년에는 65경기 3승 2패 13세이브 27홀드 평균자책점 2.01로 팀의 한국시리즈 진출에 앞장서기도 했다.

올 시즌에도 김재웅은 입대 전까지 1군 마운드를 지키며 26경기 2패 7홀드 평균자책점 3.42를 남겼다.

김재웅은 구단을 통해 "입대 전 마지막 등판 때 팬들께서 많이 응원해주셔서 감사했다. 상무에서도 열심히 훈련해 성장한 모습으로 돌아오겠다. 팀원 모두 다치지 않고 시즌을 잘 마치길 바란다"고 응원했다.

키움 박찬혁
키움 박찬혁

박찬혁은 2022년 2차 1라운드 지명을 받고 키움에 입단한 타자 유망주다.


1군 통산 성적은 100경기 타율 0.206(315타수 65안타), 7홈런, 25타점이다.

올 시즌은 1군에 올라오는 대신 퓨처스(2군) 리그에서 타율 0.327(49타수 16안타), 3홈런, 11타점으로 좋은 타격감을 보여주다가 입대하게 됐다. /연합뉴스

[진병두 마니아타임즈 기자/maniareport@naver.com]
<저작권자 © 마니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쇼!이슈

마니아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