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A 투어에 전념하겠다" 뉴질랜드 교포 골퍼 대니 리, 올림픽 불참

김학수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21-05-04 19:22

0
center
대니 리의 아이언 스윙. [로이터=연합뉴스]
미국프로골프(PGA)투어에서 활동하는 뉴질랜드 교포 대니 리가 2020 도쿄 올림픽에 불참한다.

대니 리는 PGA투어에 전념하기 위해 도쿄 올림픽에 출전하지 않겠다는 뜻을 뉴질랜드 골프협회에 전달했다고 4일(한국시간) 뉴질랜드 언론이 보도했다.

페덱스컵 랭킹 192위로 처진 대니 리는 PGA투어 카드를 지키려면 투어에 전념해야 한다며 도쿄 올림픽 출전을 고사했다.

대니 리는 뉴질랜드 국적 골프 선수로는 세계랭킹이 가장 높은 174위에 올라 있다. 세계랭킹 181위 라이언 폭스가 대니 리 대신 도쿄 올림픽에 출전할 예정이다.

[김학수 마니아타임즈 편집국장 kimbundang@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그린 주변 어프로치 시 탑핑 방지하는 연습법 with 은희성 ...

  • 다운스윙 시 올바른 골반 회전 방법 with 우승희 투어프로

  • 초·중·상급자별 맞춤 그린 공략 꿀팁 with 한지민 프로

  • 아이언 번호별 거리 차이 만드는 연습법 with 은희성 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