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박사 기자의 스포츠용어 산책 665] 육상에서 필드라는 말은 어떻게 만들어졌을까

김학수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22-04-05 13:26

0
center
우상혁이 도쿄 올림픽 육상 필드종목 남자 높이뛰기 예선전에서 2m 28 높이의 바를 깨끗이 넘고 있다. [연합뉴스자료사진]
육상경기에서는 트랙 안쪽을 ‘필드(Field)’라고 부른다.(본 코너 664회 ‘왜 트랙(Track)’이라고 말할까‘ 참조) 육상 경기장에서 벌어지는 종목은 크게 트랙과 필드종목으로 나뉘어지는데 주어진 코스를 달리는 트랙종목과는 달리 필드종목은 트랙 안에서 벌어지는 종목을 말한다. 영어로는 ‘Field Event’라고 말한다. 필드 내에서 하는 종목은 크게 도약경기(Jumping Events)와 투척경기(Throwing Events)로 나눈다. 도약경기는 높이뛰기, 장대높이뛰기, 세단뛰기, 멀리뛰기 등이 있으며, 투척경기는 포환던지기, 원반던지기, 창던지기, 햄머던지기 등이 있다. 올림픽과 세계육상선수권대회에서 필드경기는 트랙경기와 함께 열린다.

2년전 골프 용어 이야기를 쓸 때 필드의 기원과 유래에 대해 살펴본 적이 있었다. (본 코너 88회 ‘왜 ‘필드(Field)’라는 말을 쓸까‘ 참조) 영어 ‘필드’는 원래 ‘들판’이라는 뜻이다..골프에선 골프장을 이르는 말로 골프 코스보다는 필드라는 단어를 더 많이 사용한다. 골퍼들이 골프장을 필드라고 쓰는 이유는 넓고 푸른 들판의 골프장을 연상한 것으로 보인다.

필드라는 말은 골프 뿐 아니라 여러 종목에서 경기장이라는 뜻으로 쓰인다. 야구에선 선수들이 경기를 하는 장소를 필드라고 부른다. 폴 딕슨의 야구용어사전에 따르면 1845년 제정된 최초의 야구룰인 ‘니커보커 룰’ 10항에서 ‘필드 밖으로 나가는 볼은 파울(Foul)’이라고 설명했다.

필드의 어원을 따져보면 고대 영어 ‘Feld’, 독일어 ‘Feld’, 덴마크어 ‘Felt’로 이어진다. 모두 서양어의 뿌리인 인도유럽어 어근인 평평하다는 의미의 ‘Pele’에서 나온 말이다. ‘Pel’ 발음이 우리말 발음 ‘벌(벌판 뜻)‘과 같다는 것은 매우 흥미로운 점이다. 고대 시대에 동서양간에 언어적 동일성이 있지 않았을까하는 추측을 낳는다.


고대 영어 ‘Feld’는 ‘평야, 탁 트인 땅’을 뜻한다. 옥스퍼드 영어 사전 등에 따르면 필드가 스포츠와 관련한 의미로 쓰인 것은 1742년 무렵이었다고 한다. 스포츠에 종사하는 모든 사람을 가리키는 의미로도 사용했던 것으로 보인다.

디지털 아카이브를 검색한 결과, 국내언론서 필드라는 이름이 처음 등장한 것은 조선일보 1924년 10월9일 ‘전조선여자 육상경기대회’ 기사이다. 이 기사는 ‘조신주최 제이회전조선여자육상경기대회(朝新主催第二回全朝鮮女子陸上競技大會)는 내십칠일(來十七日)(우천(雨天)이면십팔일(十八日)) 훈련원사범학교(訓鍊院師範學校)『그라운드』에 개최(開催)될터인데 참가신청(參加申請)은 십이일(十二日)까지 이라하며 경기종목(競技種目)은 아래와갓다고. ◇『트락그』부(部) 오십미(五十米).백미(百米).이백미(二百米).사백미(四百米). 사백미(四百米)리레.팔백미(八百米)리레. ◇『필드』부(部) 주고도(走高跳).주폭도(走幅跳).포환척(砲丸擲).『바스 켓몰』『발레뽀ㄹ』’라고 보도했다. 우리보다 먼저 육상경기를 도입한 일본을 통해 필드라는 종목이 국내에 소개됐던 것이다.

[김학수 마니아타임즈 편집국장 kimbundang@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단독]허구연 KBO 제24대 신임 총재 단독 인터뷰, "팬 퍼스...

  • 정확한 아이언 플레이를 위한 올바른 던지기 연습 방법 wit...

  • 다시 한번 체크해보는 퍼팅의 기본자세 with 안희수 투어프...

  • 좋은 스윙을 위한 나만의 코킹 타이밍 찾기 with 김영웅 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