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고, 달리고' 박효준, 4경기 만에 안타…MLB 첫 도루 성공

김학수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21-09-17 09:56

0
center
도루 성공하는 박효준
[USA투데이 스포츠/로이터=연합뉴스]
박효준(25·피츠버그 파이리츠)이 4경기 만에 안타를 터트리고 메이저리그 첫 도루에 성공했다.

박효준은 17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피츠버그의 PNC 파크에서 신시내티 레즈와 벌인 2021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홈 경기에 8번 타자 2루수로 선발 출전, 4타수 1안타 2삼진을 기록했다.

시즌 타율은 0.167에서 0.170(94타수 16안타)으로 조금 올랐다.

피츠버그는 0-1로 패했다.

박효준은 2회말 삼진, 5회말 우익수 뜬공으로 물러났다.


0-1로 밀린 7회말에는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우전 안타를 치고 나갔다. 박효준이 안타를 친 것은 지난 12일 워싱턴 내셔널스전 이후 4경기, 6일 만이다.

박효준은 2루 도루에도 성공했다. 올해 메이저리그에 데뷔한 박효준이 도루를 기록한 것은 처음이다. 신시내티의 요청으로 비디오판독이 진행됐지만, 박효준의 도루는 그대로 인정됐다.

하지만 다음 타자 윌머 디포가 땅볼로 물러나면서 박효준의 안타와 도루는 동점 득점으로 이어지지 않았다.

박효준은 0-1이 이어진 9회말 2사 2, 3루에서 삼진으로 물러났고, 피츠버그는 그대로 패했다.

[김학수 마니아타임즈 편집국장 kimbundang@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정확한 아이언 플레이를 위한 올바른 던지기 연습 방법 wit...

  • 다시 한번 체크해보는 퍼팅의 기본자세 with 안희수 투어프...

  • 좋은 스윙을 위한 나만의 코킹 타이밍 찾기 with 김영웅 프...

  • 백스윙 회전력 살려주는 제대로된 몸 꼬임 연습 방법 with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