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25일 유로파리그 3차 예선전에선 몇 골 넣을까?

장성훈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20-09-24 09:44

0
center
손흥민
손흥민(토트넘)이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3차 예선에 출전한다.

손흥민이 활약하는 토트넘은 한국시간 25일(한국시간) 오전 3시 북마케도니아 스코페의 토도르 프로에스키 내셔널 아레나에서 KF 스켄디야를 상대로 2020-2021 UEFA 유로파리그 3차 예선을 치른다.

이번 경기에서 승리하면 토트넘은 로프토프(러시아)-마카비 하이파(이스라엘) 승자와 현지시간으로 10월 1일 유로파리그 본선 진출권이 걸린 플레이오프 단판 승부를 펼친다.

토트넘이 상대할 스켄디야는 1979년 창단해 마케도니아 1부리그에서 3차례(2010-2011, 2017-2018, 2018-2019) 우승을 차지한 클럽이다.

지난 시즌 마케도니아 1부리그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중도에 취소되면서 당시 3위였던 스켄디야는 유로파리그 1차 예선 출전권을 확보했다.

스켄디야는 1차 예선에서 숨가이트(아제르바이잔)를 2-0으로 꺾었고, 2차 예선에서 만난 보토사니(루마니아)를 1-0으로 제압하고 3차 예선까지 진출해 '강적' 토트넘을 상대하게 됐다.

이번 시즌 유로파리그를 2차 예선부터 시작한 토트넘은 로코모티프 플로브디프(불가리아)에 2-1 역전승을 거둔 뒤 스켄디야를 상대로 플레이오프 진출을 노리고 있다.
토트넘은 이번 시즌 개막과 함께 빡빡한 일정을 치르고 있다.

지난 14일 프리미어리그 개막전을 시작으로 18일 유로파리그 1차 예선, 20일 프리미어리그 2라운드를 치른 토트넘은 애초 23일 카라바오컵을 치를 예정이었지만 상대 팀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와 경기가 열리지 못했다.


토트넘은 카라바오컵을 치렀다면 이틀 만에 유로파리그 3차 예선 원정길에 나설 뻔했지만 그나마 경기가 열리지 않아 귀중한 휴식 시간을 얻었다.

하지만 이번 스켄디야전 역시 가벼운 여정은 아니다.

유로파리그 3차 예선이 치러질 북마케도니아 스코페의 토도르 프로에스키 내셔널 아레나는 토트넘에서 약 2천540㎞나 떨어진 곳이다. 비행기로도 왕복 6시간 거리다.

토트넘은 북마케도니아 원정을 마치면 이틀 만인 27일 밤 뉴캐슬과 프리미어리그 3라운드를 치러야 하는 악조건이지만 유로파리그도 포기할 수 없는 만큼 주전 선수들을 모두 가용하는 '완전체'로 원정에 나설 전망이다.

[장성훈 선임기자/seanmania2020@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배경은의 1PLUS 골프 레슨 #01 스윙의 시작 ‘백스윙’ 여유...

  • [김학수의 사람 '人′] 임윤태 대한 장애인 e스포츠 연맹 회...

  • 5번째 내셔널 타이틀 따낸 유소연의 예선 라운드 샷(ft. 안...

  • 한·미·일 여자 프로골프를 대표하는 고진영, 최혜진, 이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