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니아리포트

뉴포트 감독이 작성한 리포트 '손흥민 칭찬 일색'

김동욱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18-01-29 16:42

트위터
0
center
손흥민. (자료사진)
center
뉴포트 감독이 작성한 손흥민에 대한 분석. (사진=더선 홈페이지 갈무리)
"영리하고, 위치 선정과 패스가 좋다."

손흥민(26, 토트넘 핫스퍼)에 대한 평가다. 영국 언론이 아닌 FA컵 32강전 상대였던 4부리그 뉴포트의 마이클 플린 감독의 분석이다. 플린 감독이 토트넘전을 앞두고 작성한 이 리포트에 따르면 손흥민은 뉴포트의 강력한 경계대상 중 하나였다.

더선은 29일(한국시간) 플린 감독이 토트넘과 FA컵 32강을 앞두고 작성한 리포트를 공개했다. 이 리포트는 22일 토트넘-사우샘프턴의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24라운드를 바탕으로 작성됐다.

토트넘이 사우샘프턴전에 임했던 전술과 선수 교체 등은 물론 토트넘의 스타일과 강점, 약점도 자세하게 분석했다.

예를 들면 토트넘 스타일에 대한 분석에는 "위험 지역에서 직접 프리킥이 없다. 또 근처 선수에게 프리킥을 전달한 뒤 빠르게 빌드업을 한다. 빠른 템포와 압박으로 경기를 운영한다"는 등의 내용이 써있다.

강점과 약점 중 손흥민에 대한 내용만 따로 정리하면 강점은 "무사 시소코, 델레 알리와 유기적인 움직임"이었고, 단점은 "손흥민과 알리는 태클에 약하다"였다.

손흥민 개인 분석에는 일단 왼쪽 미드필더로 포지션이 적혀있다. 이어 "영리하고, 위치 선정과 패스가 좋다. 양발을 다 쓴다. 알리, 시소코와 계약 자리를 바꾼다. 공을 가지고 있을 때나, 그렇지 않을 때다 열심히 뛴다. 빠르게 압박하고, 창의적인 플레이를 한다. 70분 이후 에릭 라멜라와 교체된 것은 의문점"이라는 평가가 따라왔다.

개인 분석에서는 딱히 단점이 등장하지 않았다.

특히 사우샘프턴전에서 라멜라와 교체에 의문을 표한 것은 현지 언론들이 "골을 넣어야 하는 상황에서 손흥민의 교체는 조금 놀라운 일"이라고 말한 것과 같았다.

플린 감독의 경계대로 손흥민은 0-1로 뒤진 후반 시작과 동시에 교체 투입된 뒤 후반 37분 해리 케인의 동점골을 어시스트했다. 쓰러질 뻔한 토트넘을 구한 극적인 동점골 어시스트였다.

반면 사우샘프턴전에 함께 선발로 나선 알리의 경우 "때로는 이기적인 플레이를 하고, 공을 뺏겨도 공을 따내기 위해 열심히 뛰지 않는다", 손흥민과 교체 투입됐던 에릭 라멜라의 경우 "태클을 하는 것도, 태클을 당하는 것도 즐기지 않는다. 열정이 부족하다"고 단점을 지적했다.

▶ 기자와 1:1 채팅

CBS노컷뉴스 김동욱 기자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꿀레슨 시즌2 with 이주연]③드라이버 스윙시 굽는 팔꿈...

  • [투어프로스윙]​'골프 노마드' 강윤석의 드라이버 샷

  • [꿀레슨 시즌2 with 이주연]②드라이버 스윙 시 스웨이 방지...

  • ​[투어프로스윙]'한시즌에 홀인원 두방' 양채린의 드라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