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5(목)

골프

한국 무승 행진 '15' 안나린, LPGA 마이어 클래식 공동 5위.. 2주 연속 톱10 진입

2024-06-17 17:13

티샷하는 안나린
티샷하는 안나린
[진병두 마니아타임즈 기자]
안나린이 17일(한국시간) 미국 미시간주 벨몬트의 블라이더필즈 컨트리클럽(파72)에서 열린 마이어 클래식 최종라운드에서 버디 5개, 보기 3개를 묶어 2언더파 70타를 쳤다.

최종 합계 14언더파 274타를 기록한 안나린은 앨리슨 코푸즈(미국)와 공동 5위에 올랐다.

이로써 LPGA 투어 2024시즌 개막 후 한국 선수들의 무승 행진이 '15'로 늘어났다. 이 대회가 올 시즌 15번째 대회다.

한국 선수들이 시즌 개막 후 15개 대회에서 우승 소식을 전하지 못한 것은 2000년 이후 24년 만이다.

2000년에는 개막 후 16번째 대회에서 한국 선수 첫 승이 나왔다.
안나린
안나린
3라운드를 5타 차 공동 2위로 마쳤던 안나린은 이날 12번 홀까지 버디 5개, 보기 1개를 솎아내며 한때 공동 선두를 달리기도 했다.

그러나 16번 홀(파4)에서 티샷 실수를 만회하지 못한 끝에 보기를 적어내 선두 대열에서 이탈했다.

이후 마지막 18번 홀(파5) 파 퍼트는 홀을 살짝 비껴가 아쉬움을 거듭 삼켰다.


안나린은 비록 투어 첫 승 기회를 놓치긴 했어도 지난주 숍라이트 클래식(공동 6위)에 이어 2주 연속 톱10에 진입했다.

한국 선수로는 성유진이 공동 12위(11언더파 277타)로 뒤를 이었다. 임진희는 공동 25위(9언더파 279타), 전지원은 공동 30위(8언더파 280타)다. /연합뉴스

[진병두 마니아타임즈 기자/maniareport@naver.com]
<저작권자 © 마니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쇼!이슈

마니아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