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 물오른 커리의 3점슛, 3쿼터서만 11개로 25득점…NBA 골든스테이트 3연승

김학수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21-04-15 18:33

0
center
리바운드하는 스테픈 커리(오른쪽)
[AP=연합뉴스]
미국프로농구(NBA)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 스테픈 커리가 다시 3점슛 진가를 보이며 3연승 행진을 벌였다.

골든스테이트는 15일(한국시간) 미국 오클라호마주 오클라호마시티의 체서피크 에너지 아레나에서 열린 2020-2021 NBA 정규리그 원정경기에서 오클라호마시티 선더를 147-109로 완파했다.

커리가 골든스테이트의 승리에 앞장섰다. 커리는 이날 29분 24초만 뛰었다. 승부가 일찌감치 기운 탓에 4쿼터는 아예 뛰지도 않았다. 3쿼터까지만 뛰고도 양 팀 선수 중 가장 많은 42득점(6리바운드 8어시스트)을 기록했다. 3쿼터서는 올 시즌 자신의 한 쿼터 최다인 25점을 몰아쳤다.

3점 슛 6개를 던져 모두 림에 꽂는 등 야투 성공률 100%를 기록했다. 자유투도 3개를 얻어 모두 넣었다.

오클라호마시티의 3쿼터 총 득점은 29점이었다.

커리는 이날 3점 슛 11개를 꽂았다.

커리는 이틀 전 덴버 너기츠와의 홈 경기에서 무려 53점을 폭발하며 개인 통산 득점을 1만7천818점으로 늘려 윌트 체임벌린(1만7천783점)을 넘어서며 57년 만에 새롭게 골든스테이트 구단 역대 최다 득점자로 이름을 올렸다.

덴버전에서도 3점 슛 10개를 터트렸던 커리는 두 경기 연속 두 자릿수 3점 슛을 성공했다.

커리가 2경기 연속 10개 이상의 3점 슛을 넣은 것은 이번이 그의 NBA 이력에서 두 번째다.

커리는 이날까지 8경기 연속 30득점 이상을 기록했다.

커리를 앞세워 3쿼터에만 50득점을 올린 골든스테이트는 4쿼터를 시작하기 전 125-83으로 리드를 벌렸다. 50점은 올 시즌 NBA 한 쿼터 최다 득점 기록이다.

드레이먼드 그린도 12점 10리바운드 16어시스트로 올 시즌 자신의 네 번째 트리플더블을 달성하고 골든스테이트의 승리를 거들었다.

최근 3연승을 달린 골든스테이트는 27승 28패로 5할 승률에 근접하며 서부 콘퍼런스 9위로 올라섰다.

8연패 수렁에 빠진 오클라호마시티는 20승 35패가 됐다.


◇ 15일 NBA 전적

밀워키 130-105 미네소타

클리블랜드 103-90 샬럿

필라델피아 123-117 브루클린

토론토 117-112 샌안토니오

LA 클리퍼스 100-98 디트로이트

올랜도 115-106 시카고

뉴욕 116-106 뉴올리언스

골든스테이트 147-109 오클라호마시티

인디애나 132-124 휴스턴

댈러스 114-113 멤피스

워싱턴 123-111 새크라멘토

덴버 123-106 마이애미

[김학수 마니아타임즈 편집국장 kimbundang@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치킨윙 방지하는 빈스윙 연습 방법 with 한지민 프로

  • 그린 주변 어프로치 시 탑핑 방지하는 연습법 with 은희성 ...

  • 다운스윙 시 올바른 골반 회전 방법 with 우승희 투어프로

  • 초·중·상급자별 맞춤 그린 공략 꿀팁 with 한지민 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