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상수, 삼성 떠나 kt에 4년 총액 29억원으로 새 둥지 틀어…군 입대하는 심우준의 공백 메울 적임자

정태화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22-11-24 14:48

0
center
삼성 라이온즈의 대표적인 프랜차이즈 스타인 김상수가 kt 위즈에 새 둥지를 틀었다.

kt 위즈(대표이사 신현옥)는 24일 프로 데뷔 후 두번째 FA 자격을 얻은 내야수 김상수와 4년 총액 29억원에 계약을 맺었다고 공식 발표했다.

김상수는 2009년 경북고를 졸업한 뒤 삼성의 1차 지명을 받아 입단하자마자 천부적이 재능을 뽐내며 주전 유격수로 자리잡아 2011년부터 2014년까지 4년 동안 삼성의 정규리그와 한국시리즈 통합 4연패를 이끌었다.

또 2013년 WBC 국가대표에 처음으로 선발된 후, 2014년 인천 아시안게임, 2015년 프로미어 12에 국가대표로 유격수로 출전해 금메달을 목에 걸었고 2019년에도 프리미어12에 국가대표에 선발되기도 했다.

프로 통산 1552경기에서 타율 0.271, 55홈런, 549타점, 754득점, 251도루를 기록했으며 2019년 첫 FA 자격을 얻어 삼성과 3년 최대 18억원에 계약을 맺었었다.


나도현 kt wiz 단장은 “김상수는 공•수•주를 두루 갖춘 내야수로, 센터 라인에서 중심을 잡아줄 수 있는 선수다. 또한, 중고참으로서 내야진에 활력을 불어넣어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상수는 “좋은 대우를 해준 구단에 감사하다”며, “지난해 우승 팀인 KT에 올 수 있어서 기쁘고, 주어진 역할에서 최선을 다해 팀의 두 번째 우승에 힘을 보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삼성 동료들과 많은 응원을 해주신 삼성 팬분들에게는 죄송하고 정말 감사하다”고 말했다.

kt는 김상수의 영입으로 군입대 예정인 심우준의 공백을 메울 적임자를 찾았고 베테랑 박경수의 2루수 부담까지 덜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정태화 마니아타임즈 기자/cth0826@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단독]허구연 KBO 제24대 신임 총재 단독 인터뷰, "팬 퍼스...

  • 정확한 아이언 플레이를 위한 올바른 던지기 연습 방법 wit...

  • 다시 한번 체크해보는 퍼팅의 기본자세 with 안희수 투어프...

  • 좋은 스윙을 위한 나만의 코킹 타이밍 찾기 with 김영웅 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