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안철수 체육공약 발표…"전문·생활 체육 활성화"

김학수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22-01-25 19:01

0
center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왼쪽)와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가 25일 오후 서울시 송파구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열린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대한민국 선수단 결단식에 참석해 손뼉 치고 있다. [연합뉴스]
오는 3월 9일 치러지는 20대 대통령 선거에 출마한 야권 후보들이 체육 공약을 발표했다.

국민의힘 윤석열,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는 25일 오후 서울 송파구 방이동 올림픽공원 핸드볼 경기장에서 대한체육회가 주최한 2022 대한민국 체육인대회 '체육인이 바란다' 행사에 참석했다.

두 후보는 무대에 올라 체육인들에게 인사하기 전 지난해 도쿄올림픽 양궁 2관왕 김제덕(18·경북일고), 도쿄올림픽 체조 여자 도마 동메달리스트 여서정(20·수원시청)에게서 체육인의 염원이 담긴 책자인 '체육인이 바란다!'를 받았다.

먼저 축사를 한 윤석열 후보는 "스포츠가 곧 복지"라며 "모든 국민이 자유롭게 스포츠를 즐길 수 있도록 스포츠권을 보장하는 게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국민들께서 스포츠를 생활화할 수 있도록 생활체육 시설을 확충하고 데이터 기반 개인 맞춤형 프로그램을 활성화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윤 후보는 또 "현실과 동떨어진 스포츠혁신위원회의 현 정부 권고안을 재검토할 것"이라며 "체육계 현실에 반하는 일방적이고 무리한 정책으로 체육인의 명예를 실추시키지 않고, 체육계 공정과 상식을 바로 세워 체육인의 자부심 되찾겠다"고 역설했다.

윤 후보는 이날 행사에 참석하기 전 ▲ 국민운동 애플리케이션 구축을 통한 운동하는 국민에게 건강보험료 환급 ▲ 체육인 100만명을 위한 공제회 설립 ▲ 국민체육진흥기금 집행 조정을 통한 체육 사업 예산 비중 확대 ▲ 스포츠지도사 파견 확대로 영유아 체육활동 지원 등을 뼈대로 한 6대 체육 공약을 발표했다.


안철수 후보는 "비겁한 승리보다 떳떳한 패배가 높이 평가받는 스포츠맨십은 우리 사회를 바르게 인도하는 중요한 가이드라인이 될 수 있다"면서 "그러나 남다른 자부심을 지닌 체육인들에게 지난 10년은 깊은 상처와 고통의 세월이었다"고 짚었다.

안 후보는 특히 문재인 정부 스포츠혁신위원회가 체육을 진영 논리에 가둬 갈등과 혐오의 씨앗을 뿌렸다고 지적했다.

이어 집권하면 2016년 체육 단체 통합 후 체육 정책을 원점에서 재검토하겠다며 ▲ 체육 관련 주무 부처의 일원화 ▲ 엘리트와 생활체육 시너지 효과 창출 ▲ 체육인 공헌에 걸맞은 정당한 보상책 마련을 공약으로 제시했다.

지역유세 일정으로 이 행사에 불참한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는 이날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체육 공약을 올려 "안정적인 체육 재원 확보를 위해 체육진흥투표권(스포츠토토)의 수익금 배분 방식 개선과 체육 예산 증액을 적극 검토하고, 국가스포츠위원회 신설을 추진해 체육 행정 조직을 혁신하겠다"고 약속했다.

또 "스포츠혁신위 권고안을 적극 추진하되 현장과 온도 차가 큰 정책은 재검토해 합리적 대안을 마련하도록 하겠다"고 했다.

[김학수 마니아타임즈 편집국장 kimbundang@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단독]허구연 KBO 제24대 신임 총재 단독 인터뷰, "팬 퍼스...

  • 정확한 아이언 플레이를 위한 올바른 던지기 연습 방법 wit...

  • 다시 한번 체크해보는 퍼팅의 기본자세 with 안희수 투어프...

  • 좋은 스윙을 위한 나만의 코킹 타이밍 찾기 with 김영웅 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