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바이두, "김치는 중국꺼" 백과사전에 등재 후 네티즌 수정 못하게 막아

김선영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20-12-14 14:00

0
center
중국 포털 바이두 김치 관련 수정 금지 조치 〈사진=서경덕 교수〉


김치 기원 논쟁이 벌어졌던 중국 최대 포털 사이트 바이두 백과사전이 최근 잘못된 김치 정보를 게재하고 네티즌이 이를 수정할 수 없도록 조치했다.

바이두는 한국 김치를 중국식 절임채소인 파오차이(泡菜)라고 소개하고 있으며 파오차이 단어 오른쪽에 자물쇠 모양의 수정금지 조항이 달려 있다.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는 "바이두 백과사전은 위키트리처럼 네티즌이 콘텐츠를 설명하거나 자유롭게 수정할 수 있게 해놓았는데 파오차이에는 그러지 못하도록 조치한 것"이라며 "이는 역사적 근거가 있는 정당한 논쟁을 회피한 처사"라고 주장했다.

지난 8일 '한국 김치는 중국에서 유래됐다'고 기재한 바이두에 항의했던 서 교수는 "항의 메일을 보낸 후 몇 시간 뒤 이 문장이 사라졌다"며 "그런데 6시간 만에 내용을 수정해서 김치 기원 논쟁이라는 제목 아래에 '김치가 삼국시대 당시 중국에서 유래됐다'고 역사 왜곡을 다시 자행했다"고 지적했다.


서 교수는 "바이두는 그 근거로 '2013년 10월 26일 어느 매체 보도'를 들었는데 각주를 찾아 살펴보면 관영 신화통신 계열 뉴스포털인 신화망(新華網)의 기사였다"며 "이 기사는 설명자료나 문헌자료 등 구체적인 근거를 전혀 제시하지 않은 가짜 뉴스"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그는 "김치와 한복 등을 둘러싼 중국의 잘못된 애국주의 활동을 바로 잡기 위해서는 국제적으로 여론을 형성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영어·중국어 등 다국어로 된 김치 관련 영상을 제작해 김치의 올바른 역사와 유네스코 인류무형유산에 등재된 김장문화 등을 세계에 알릴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어 "올바른 지적에 소통을 거부한 바이두와의 논쟁은 더는 의미가 없다"고 잘라 말했다.

[김선영 마니아타임즈 기자 /news@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단독]허구연 KBO 제24대 신임 총재 단독 인터뷰, "팬 퍼스...

  • 정확한 아이언 플레이를 위한 올바른 던지기 연습 방법 wit...

  • 다시 한번 체크해보는 퍼팅의 기본자세 with 안희수 투어프...

  • 좋은 스윙을 위한 나만의 코킹 타이밍 찾기 with 김영웅 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