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신수 ,2타점 적시타로 팀 승리 주도…텍사스, 에인절스전 3연승

이강원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20-08-10 10:30

0
center
4회말 2타점 중전 적시타 날리는 추신수
[USA투데이스포츠=연합뉴스]
추신수(38·텍사스 레인저스)가 2타점 적시타를 때리며 팀의 3연승에 앞장섰다.

추신수는 10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의 글로브라이프필드에서 열린 2020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로스앤젤레스 에인절스와의 홈경기에 1번 타자 좌익수로 선발 출전해 4타수 1안타 2타점을 올렸다.

추신수의 시즌 타율은 0.188에서 0.194로 상승했다.

추신수는 첫 두 타석에서 에인절스 좌완 선발 앤드루 히니에게 모두 범타로 물러났다.

1회말 첫 타석에서 우익수 뜬공, 3회말 1사 1루에서는 헛스윙 삼진을 당했지만 세 번째 타석은 달랐다.

추신수는 4회말 팀이 2점을 뽑고 이어진 2사 2, 3루에서 히니의 4구째 커브를 공략해 중전 안타로 주자 2명을 모두 홈으로 불러들였다.

결정적인 적시타로 히니를 마운드에서 끌어내린 추신수는 6회 말 삼진을 당한 뒤 9회초 수비 때 교체됐다.

텍사스는 7-3으로 승리해 에인절스와의 홈 3연전을 싹쓸이했다.

텍사스 선발 랜스 린은 5이닝을 4안타 2실점으로 막고 2승째를 챙겼다.

에인절스의 일본인 타자 오타니 쇼헤이는 4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해 3타수 2안타 1득점 1볼넷으로 활약했지만, 팀 패배를 막지 못했다.

[이강원 마니아리포트 기자/lee.kangwon@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배경은의 1PLUS 골프 레슨 #01 스윙의 시작 ‘백스윙’ 여유...

  • [김학수의 사람 '人′] 임윤태 대한 장애인 e스포츠 연맹 회...

  • 5번째 내셔널 타이틀 따낸 유소연의 예선 라운드 샷(ft. 안...

  • 한·미·일 여자 프로골프를 대표하는 고진영, 최혜진, 이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