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니아리포트

'손목 부상으로 불참?' 미셸 위, 임신 소식 전해

김현지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20-01-10 13:15

0
center
미셸 위. 사진=AP뉴시스
한 때, 천재소녀로 이름을 알렸던 한국계 미국인 프로골퍼 미셸 위가 올 여름 출산한다.

미셸 위는 지난해 8월 NBA 골든스테이트 구단 사무국에서 일하는 조니 웨스트와 결혼했다.

10일 미셸 위는 자신의 SNS에 아기의 옷과 신발을 올려 자신의 임신 사실을 알렸다.

미셸 위는 사진과 함께 "아가, 우리는 너를 너무나 사랑하며, 너를 만날 이번 여름까지 기다리기 힘들다"라는 글을 함께 게시했다.

당분간 미셸 위의 모습을 필드에서 보기 힘들게 됐다.

center
미셸 위가 자신의 SNS에 올린 사진. 사진=미셸 위 SNS 캡쳐
오는 17일 막을 올리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개막전 다이아몬드 리조트 토너먼트에도 불참한다.

9일 미국 골프 전문 매체 골프 채널의 보도에 따르면 가장 주된 이유는 손목 부상이다.

지난 2006년 10월 삼성월드챔피언십에서 손목을 다친 미셸 위는 그후 계속해서 부상에 시달렸다. 결국 지난 2018년 10월 손목 수술을 받은 후 재활을 거쳐 2019년 2월 혼다 클래식에서 복귀전을 치렀지만, 여전히 완치되지는 않았다.


지난해 4월에는 자신의 SNS를 통해 손목뿐만 아니라 목, 엉덩이, 등, 무릎, 발목 등의 부상을 이유로 LPGA투어 출전 무기한 중단을 알리기도 했다.

마지막 출전 대회는 지난해 6월 여자 PGA 챔피언십이며 컷탈락했다. 데뷔 이래 통산 5승을 기록 중이며, 가장 최근 우승은 2018년 3월 HSBC 챔피언십이다.

시즌 개막전에서 복귀할 것으로 예상됐던 미셸 위가 불참하자 손목 부상이라는 의견이 주를 이뤘고, 이에 미셸 위는 10일 임신 소식을 전했다.

엄마가 된 미셸 위가 LPGA투어로 돌아올 수 있을 지 여부에 귀추가 주목된다.

[김현지 마니아리포트 기자/928889@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투어프로스윙] 재도약 나서는 '쥐띠 선수' 지한솔의 드라이...

  • [투어프로스윙] ‘아빠의 도전’ 황재민의 우드 샷

  • [투어프로스윙] ‘부상 완치’ 이지현2의 깔끔한 드라이버 ...

  • [스윙분석]물흐르듯 매끄러운 샷, 박상현의 스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