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니아리포트

[골프레슨]박주희의 홀인원 노하우

정미예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19-10-16 11:41

트위터
0
center

골프 유투버로 5만여 명에 달하는 구독자를 보유한 박하림 프로가 올 한 해에만 두 번의 홀인원을 기록한 박주희 프로의 홀인원 노하우를 소개한다.

박주희 프로는 “왼손은 방향, 오른손은 거리를 잡아준다는 기준을 갖고 아이언을 잡는다. 이때 왼손의 중지, 약지, 소지 세 손가락에 힘을 많이 주고 그립을 잡는다. 약지, 소지에 힘의 80%, 중지에 20% 정도로 잡아준다”고 말했다.

이어 “세 손가락으로 잡고 빈스윙을 하는 연습도 많이 한다. 정확한 임팩트를 만들기 위해서 타점을 맞추는 게 중요한데, 세 손가락으로 그립을 잡고 스윙을 반복해서 끊어 연습하는 걸 추천한다”고 말했다.

박주희 프로가 홀인원 노하우, 영상으로 쉽게 만나보자.

박주희 프로는 2003년 KLPGA에 입회, 투어 무대에 데뷔했으며 김영주골프, 요진건설 소속 프로골퍼로 활동했다. 현재는 서울 강남 비욘골프스튜디오 헤드프로로 활동하고 있다.

영상제공_유투브 박하림프로

[정미예 마니아리포트 기자/gftravel@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투어프로스윙] ‘4년차’ 최민경의 임팩트 드라이버 샷

  • [MUST SEE]휘청거리지 않는 멋진 피니시 잡는 방법 | 정우재...

  • [골프입문 100일의 기적]⑧우드 클럽, 연습은 5번 우드부터

  • [투어프로스윙] ‘배수의 진’ 루키 김우정의 드라이버 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