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4(일)

축구

'우승 견인' 강원 김대원, K리그1 36라운드 MVP 선정

2023-11-14 10:13

 K리그1 36라운드 MVP 강원FC 김대원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K리그1 36라운드 MVP 강원FC 김대원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14일 한국프로축구연맹은 강원FC의 김대원을 ‘하나원큐 K리그1 2023’ 36라운드 MVP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지난 11일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대전하나시티즌 대 강원FC 경기에서 김대원은후반 24분 천금같은 결승 골을 넣으며 승리를 이끌었다. 강원은 이날 6경기 만에 승리하며 강등권 탈출의 희망을 이어갔다.

K리그1 36라운드 베스트 매치는 12일 수원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수원FC 대 수원삼성의 경기다.

이날 경기에서 수원삼성은 전반 14분 만에 카즈키가 퇴장당하며 전반 30분 수원FC 우고 고메스에게 선제 골을 내줬지만, 전반 종료 직전 아코스티가 동점 골을 넣으며 1대1로 전반을 마쳤다.

이어 후반 8분 수원삼성 안병준의 역전 골과 후반 15분 수원FC 김현의 재동점 골로 치열한 공방전을 펼친 양 팀은 후반 33분 수원삼성 김주찬이 결승 골을 터뜨리며 수원삼성의 3대2 승리로 끝났다.

이날 경기에서 수원삼성은 수적 열세를 이겨내고 승리해 K리그1 36라운드 베스트 팀에도 선정됐다.

K리그2 38라운드 MVP는 전남드래곤즈 박태용이다.

박태용은 12일 광양축구전용구장에서 열린 전남드래곤즈 대 부산아이파크 경기에서 멀티 골을 터뜨리며 전남의 3대0 승리를 이끌었다. 전남은 이날 승리로 K리그2 38라운드 베스트 팀에도 선정됐다.

K리그2 38라운드 베스트 매치는 12일 안산 와스타디움에서 열린 안산그리너스 대 FC안양 경기다.

이날 경기는 안양 김정현 선제 골에 이은 안산 정지용의 동점 골, 안양 김동진의 역전 골에 이은 안산 신재혁의 동점 골로 양 팀이 팽팽하게 맞선 가운데 후반 종료 직전 안양 브루노가 짜릿한 결승 골을 넣으며 안양의 3대2 승리로 끝났다.

[김선영 마니아타임즈 기자 / scp2146@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쇼!이슈

마니아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