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0(목)

야구

의정부시유소년야구단, 제6회 스톰배 우승으로 올시즌 2개 대회 연속 우승 기염

2023-03-30 13:57

올시즌 순창배에 이어 스톰배 우승으로 2개 대회 연속 우승을 차지한 의정부시유소년야구단[대한유소년야구연맹]
올시즌 순창배에 이어 스톰배 우승으로 2개 대회 연속 우승을 차지한 의정부시유소년야구단[대한유소년야구연맹]
경기 의정부시유소년야구단이 올해 첫 대회인 순창대회에 이어 두 대회 연속으로 우승, 유소년야구 최강자로 등극했다.

지난 18일부터 26일까지 주말을 이용해 강원도 횡성군 베이스볼파크 5개 구장에서 84개 팀이 참가한 가운데 열린 “제6회 스톰배 전국유소년야구대회”에서 에이스 조재민과 포수 채용호의 최강 배터리가 맹활약한 경기 의정부시유소년야구단은 경기 남양주야놀유소년야구단을 6-3으로 누르고 우승했다.

이번 대회는 토너먼트 방식으로 진행됐으며 새싹리그(U-9), 꿈나무리그(U-11), 유소년리그(U-13), 주니어리그(U-16) 등 총 6개 부문 우승컵을 놓고 열전을 펼쳤다.

최강 리그인 유소년리그(U-13)에서 우승한 경기 의정부시유소년야구단은 1차전 부전승 후 한화이글스 출신 한상훈 감독이 이끄는 경기 HBC유소년야구단에 3-0, 경기 일산자이언츠유소년야구단(이병용 감독)에 8-1로 누르고 준결승전에 나섰다.

4강전에서 의정부시유소년야구단은 2022년 아프리카TV배 왕중왕전 우승팀 대전서구유소년야구단(연경흠 감독) 맞아 에이스 조재민(건대부중1)이 3이닝 1피안타 7K 무실점의 완벽 피칭과 4회초 1-1에서 승부를 결정짓는 4번타자 오정재(신흥중1)의 좌월 2점 홈런을 앞세워 9-1로 대파하고 결승에 올랐다.

결승전은 올해 첫 대회인 제8회 순창군수배에 이어 결승전에서 다시 맞붙은 경기 남양주야놀유소년야구단(권오현 감독).

경기 의정부시유소년야구단은 1회초 양다혁(청원중1)의 볼넷과 유소년야구의 오타니란 별명의 조재민의 좌선 2루타에 이어 4번타자 오정재의 좌전안타로 2득점 하며 앞서 나갔으나 2회말 남양주야놀유소년야구단 임지민(새솔초6)에게 1타점 우중간 안타를 허용하며 2대1이 되었다.

이미 한차례 맞대결에서 우승한 전력이 있는 의정부시유소년야구단은 1-2로 뒤진 3회초 5번 포수 채용호(상명중1)의 승부의 쐐기를 박는 2타점 좌익선상 2루타를 앞세워 단숨에 4득점하며 5-1로 앞서 사실상 승부를 결정지었다.

포수로 안정적인 수비와 우승을 결정짓는 2타점 2루타 등 3타수 2안타로 맹활약한 채용호가 MVP에 선정됐으며 4강 및 결승전에서 6타수 6안타 3타점의 맹타를 휘두른 남양주야놀유소년야구단의 임지민(새솔초 6)과 결정적인 안타로 타점을 기록한 오정재(의정부시유소년야구단, 신흥중1)가 우수선수상을 안았다.

감독상을 수상한 의정부시유소년야구단의 조남기 감독은 “올해 첫 두 대회 연속 우승이라 기쁘면서도 다음 대회 부담감이 있다. 작년에 초등학년 6학년 위주로 팀 구성이 되어 조금 힘든 면이 있었는데 이 선수들이 잘 성장하여 좋은 전력을 갖게 된 거 같다. 항상 변함없이 지원해 주시고 응원해 주시는 부모님께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밝혔다.

[정태화 마니아타임즈 기자/cth0826@naver.com]
<저작권자 © 마니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쇼!이슈

마니아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