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레블 보상은 푸짐하게' GS 칼텍스, FA 강소휘와 3년 최대 15억원에 재계약

김학수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21-04-14 17:55

0
center
GS칼텍스, 내부 FA 4명과 재계약
[GS칼텍스 제공]
여자 프로배구 GS칼텍스가 KGC인삼공사로 떠난 이소영(KGC인삼공사)을 제외한 나머지 팀내 자유계약선수(FA) 4인방과 재계약했다.

GS칼텍스는 14일 2020-2021시즌 트레블(3관왕)을 이끈 강소휘, 한수지, 김유리, 한다혜와 FA 계약을 마쳤다고 발표했다.

레프트 강소휘는 연봉 3억5천만원과 옵션 1억5천만원 등 총 5억원에 계약했다. 베테랑 센터 한수지는 3억원(연봉 2억원, 옵션 1억원)에 도장을 찍었다.

센터 김유리는 1억7천만원(연봉 1억2천만원, 옵션 5천만원), 리베로 한다혜는 1억2천만원(연봉 1억2천만원)에 각각 서명했다.


GS칼텍스는 "메레타 러츠와 이소영은 개인의 성장을 위한 변화와 도전을 선택했다"며 "구단도 안타깝지만, 선수들의 선택을 존중하며 응원해주기로 했다"고 전했다.

이어 구단은 "더욱 강력해진 'One Team, One Spirit' 정신을 이어가기 위해 GS칼텍스는 차상현 감독 및 코치진과 긴밀한 협의로 보상 선수 지명 및 외국인 선수 선발 등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지난 시즌 GS칼텍스의 주장을 맡았던 이소영은 KGC인삼공사와 총 보수 6억5천만원에 FA 계약을 마쳤다.

[김학수 마니아타임즈 편집국장 kimbundang@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세컨샷 공략을 위한 기준 거리 측정법 with 한지민 프로

  • 비거리 늘리는 정확한 다운스윙 동작 만들기 with 은희성 프...

  • 정확한 임팩트를 위한 오버스윙 원인과 교정 방법 with 우승...

  • 치킨윙 방지하는 빈스윙 연습 방법 with 한지민 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