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니아리포트

LPGA, 최고의 선수 팬 투표 실시...고진영, 박인비, 박성현 등 후보

김현지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19-11-29 10:55

트위터
0
center
1번 시드의 박인비. 사진=마니아리포트DB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가 지난 10년 간 LPGA투어에서 가장 뛰어난 활약을 한 선수를 선발한다.

LPGA투어는 지난 10년 간 가장 뛰어난 활약을 한 선수를 가려내기 위해 다양한 기준을 적용했다. 선발된 16명의 선수는 지난 10년 간 LPGA투어 멤버였으며, 메이저 대회에서 우승을 하거나 롤렉스 랭킹 1위에 올랐던 기록을 가졌다.

몇몇의 선수들은 10년이 넘는 기간 동안 LPGA투어에서 중요한 성과를 거두기도 했는데, 이번에 후보에 오른 16명의 선수 선발은 지난 10년 동안 거둬들인 업적만으로 가려졌다.

선발은 팬 투표로 진행되며 미국 시간으로 12월 2일부터 SNS와 LPGA.com 통해 이뤄진다.

최종 발표는 내년 1월 6일 혹은 7일 예정이다.
center
지난 10년 간 최고의 활약을 한 선수를 가리기 위한 대진표. 사진=LPGA 홈페이지

16명의 후보 중 한국 선수는 총 6명이다.

1번 시드는 가장 어린 나이로 명예의 전당에 오른 박인비다. 106주간 세계 랭킹 1위 자리를 지키기도 했다. 박인비는 16번 시드의 미셸 위(미국)와 8강에서 만났다.

현재 세계 랭킹 1위를 지키고 있는 올해의 선수 고진영은 7번 시드를 받았다. 고진영은 10번 시드인 크리스티 커(미국)와 8강에서 대결한다.

이어 8번 시드 박성현은 9번 시드 유소연과 대결하며 8강전에서 한국 선수들끼리 맞붙게 됐다.

13번 시드의 최나연은 4번 시드 리디아 고(뉴질랜드)를 상대하며, 한국 선수 중 가장 낮은 시드 순번을 받은 전인지는 2번 시드의 청야니(대만)와 8강에서 만난다.

[김현지 마니아리포트 기자/928889@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투어프로스윙] ‘장타 2위’ 김지영2의 단단한 드라이버 샷

  • [투어프로스윙] ‘2020 KLPGA 눈여겨볼 선수’ 이소미의 드...

  • [투어프로스윙] ‘루키 돌풍 숨은 강자’ 이가영의 드라이버...

  • [골프입문 100일의 기적⑩]퍼터 연습 전, 꼭 알아야 할 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