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니아리포트

[골프레슨]미스샷이 자꾸 난다? 척추각을 세워라! | 홍태경 프로

정미예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19-08-20 07:30

2
center
골프에서 좋은 성적을 내려면 예측할 수 없는 미스샷을 줄이는 게 중요하다.

홍태경 프로는 탑볼, 생크 등 미스샷으로 고민하는 골퍼들에게 ‘척추각’을 제대로 유지하면서 스윙하고 있는지 확인하라고 조언했다.

의자 하나를 준비해 스윙 시 척추각이 유지되는지 스스로 확인해보고, 또 올바른 자세로 스윙 연습을 해보자.

홍태경 프로는 “의자에 엉덩이가 살짝 닿을 정도로 대고 어드레스를 한 뒤 스윙을 해보자. 백스윙을 할 때는 오른쪽 엉덩이가 의자에 닿아있고, 다운스윙 할 때는 왼쪽 엉덩이가 의자에 닿아있어야 한다”며 “백스윙 시 상체가 일어나면 엉덩이가 의자에서 떨어지고, 다운스윙 시 배치기를 하면 마찬가지로 엉덩이가 의자에서 떨어진다”고 설명했다.

처음부터 끝까지 의자에 엉덩이를 닿은 상태에서 스윙한다 생각하고 연습하면 상체가 일어나거나 배치기(얼리 익스텐션) 등 척추각이 무너지는 스윙에서 나오는 탑볼, 생크 등 미스샷을 방지해 보다 일관성이는 스윙을 구사할 수 있다.

장소 협찬 | 비온 골프 스튜디

[정미예 마니아리포트 기자/gftravel@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투어프로스윙] ‘부상 완치’ 이지현2의 깔끔한 드라이버 ...

  • [스윙분석]물흐르듯 매끄러운 샷, 박상현의 스윙

  • [투어프로스윙] ‘강철체력의 장타자' 하민송의 드라이버 스...

  • 필드에서 에이밍이 안된다? 실전 에이밍 연습 방법 | KPGA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