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니아리포트

​[임진한의 스페셜 레슨]②내게 맞는 그립 잡는 법을 알아보자

안상선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18-02-28 16:25

트위터
1
center
[마니아리포트 안상선 기자]
그립 잡는 법에는 크게 3가지가 있다.

​우선 90%이상의 프로 선수들과 아마추어 선수들이 사용하는 방법인 오버래핑을 소개한다. 오버래핑의 경우 오른손 새끼 손가락이 왼손 두 번째 손가락 위에 얹어진 형태인데, 임진한 프로는 이 방법을 추천한다.

​두 번째 방법은 인터로킹이다. 오른손 새끼 손가락이 왼손 두 번째 손가락과 세 번째 손가락 사이로 들어가 손가락을 거는 형태의 이 그립은 단점이 있다. 왼손 그립이 돌아가 슬라이스가 되거나 거리가 잘 안나는 경우가 있다.

​마지막 방법은 베이스볼이다. 야구 배트를 잡듯 손가락을 포개지 않고 그립을 잡는다. 이 방법의 경우 왼손 잡이골퍼나 왼손 힘이 강한 사람들이 잡는 것이 좋다. 특히 왼손의 힘이 강해 임팩트 순간 왼손이 먼저나가 슬라이스가 나는 경우 슬라이스 방지를 위해 베이스볼 그립을 잡는 것도 슬라이스를 방지하는 하나의 방법이다.

​임진한 프로가 설명하는 그립 잡는 방법, 영상으로 만나보자


/jucsi6000@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투어프로스윙] ‘175cm 자매골퍼’ 지영진의 드라이버샷

  • [투어프로스윙] ‘생존왕’ 이정화2의 드라이버샷

  • [투어프로스윙] ‘드라이버 자신 있다’ 최혜진의 드라이버...

  • [투어프로스윙] '육상선수 출신 장타자' 인주연의 드라이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