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아가씨' 조정민, 폭염 뚫고 시즌 2승 달성

카이도 MBC 플러스 최종일 11언더파 우승...달랏챔피언십 이은 시즌 2승째

김세영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16-07-31 17:02

0
center
▲조정민이카이도MBC플러스여자오픈최종3라운드3번홀에서티샷을날리고있다.경산=박태성기자
[마니아리포트 김세영 기자]'대구 아가씨' 조정민(22.문영그룹)이 폭염을 뚫고 시즌 2승째를 달성했다.

조정민은 31일 경북 경산 인터불고 경산 골프장(파73.6736야드)에서 열린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카이도 MBC PLUS 여자오픈 최종 3라운드에서 버디 4개, 보기 3개를 묶어 1언더파를 보탰다.

최종 합계 11언더파를 적어낸 조정민은 홍란(30.삼천리)과 정슬기(21.PNS)를 1타 차로 따돌리고 정상에 올랐다. 우승 상금은 1억원. 지난 3월 베트남에서 열린 달랏 챔피언십 우승 이후 4개월 만에 통산 2승째를 기록했다. 이 대회와 달랏 챔피언십 모두 올해 신설됐다.

2타 차 단독 선두로 출발한 조정민은 중반까지는 역전을 허용하는 듯했다. 전반에 버디 1개에 보기 2개를 범한 그는 11번 홀(파5)에서도 1타를 더 잃었다. 하지만 조정민은 13, 15, 17번 홀에서 ‘징검다리 버디’를 잡아내며 1타 차 산두로 나섰다.

마지막까지 긴장의 끈을 놓을 수는 없었다. 18번 홀(파5)에서 조정민의 세 번째 샷이 그린 뒤로 넘어간 것. 만약 보기를 한다면 먼저 경기를 끝낸 홍란, 정슬기와 연장 승부를 벌어야 할 상황이었다. 조정민은 그러나 침착하게 칩 샷을 홀 1m 거리에 붙인 뒤 파를 잡아내며 승부에 마침표를 찍었다.

김세영 기자 freegolf@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5번째 내셔널 타이틀 따낸 유소연의 예선 라운드 샷(ft. 안...

  • 한·미·일 여자 프로골프를 대표하는 고진영, 최혜진, 이보...

  • [영상] 안소현, 외모보다 빛나는 티샷 '천사가 따로 없네'

  • [투어프로스윙]국대출신, 2년차 윤서현의 드라이버 스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