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5(목)

야구

한화 바리아 '폼 미쳤다' 6이닝 8K 무실점, SSG 격파…3연패 탈출

2024-06-17 09:52

한화 새 외국인 투수 바리아
한화 새 외국인 투수 바리아
한화 이글스가 선발투수 하이메 바리아의 호투에 힘입어 SSG 랜더스를 제압했다.

한화는 16일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파크에서 열린 2024 신한 SOL뱅크 KBO 리그 SSG와의 홈 경기에서 4-1로 승리하며 3연패를 끊었다.

지난 4일 한화의 지휘봉을 잡은 김경문 감독은 안방에서 1무 4패 후에 6경기 만에 첫 승리를 수확했다.

한화는 SSG 잠수함 선발 박종훈의 제구 난조 덕분에 승기를 잡았다.

0-0인 3회말 박종훈은 이도윤, 이원석에게 연속 안타, 장진혁에게 몸 맞는 공을 잇달아 내줘 무사 만루 위기를 자초했다.

이어 황영묵 타석 때 연속 폭투로 2점을 거저 줬다. 황영묵을 또 볼넷으로 내보낸 박종훈은 1사 1, 3루에서 안치홍에게 희생플라이를 맞아 3점째 실점했다.

한화는 5회 2사 후 최인호의 볼넷과 문현빈의 우중월 2루타를 묶어 1점을 보탰다.

SSG는 8회 기예르모 에레디아의 좌전 적시타로 영패를 면했다.

한화 외국인 투수 하이메 바리아는 삼진을 8개나 솎아내며 3연승 중이던 SSG 타선을 3안타 0점으로 꽁꽁 묶고 2승째를 거둬들였다.

[정태화 마니아타임즈 기자/cth0826@naver.com]
<저작권자 © 마니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쇼!이슈

마니아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