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구여제’ 김가영, 32강전서 충격의 탈락. 아마 최강 김민아도-LPBA챔피언십

이신재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20-09-30 18:32

0
‘당구여제’ 김가영이 32강전에서 탈락했다. 김가영은 30일 메이필드 호텔에서 열린 LPBA챔피언십 2020 32강전 서바이벌 게임에서 김은빈, 오슬기에게 당해 16강 진출을 놓쳤다. 김가영은 49점으로 2위인 오슬기(53점)와 공 1개 차이였다.

center


그러나 김가영과 함께 PBA팀리그를 이끌었던 이미래는 강지은과 함께 16강에 올랐다. 강지은과 이미래는 32강전에서 같은 조에서 맞붙었는데 강지은이 78점으로 1위, 이미래가 50점으로 2위를 마크했다.

서한솔은 아마최강으로 프로데뷔전을 치른 김민아를 하이런 기록으로 누르고 16강에 진출했다. 서한솔과 김민아는 공을 잘 받지 못하기도 했지만 몇 차례 공격 미스로 45점의 저득점에 그쳤다. 동점일 경우 하이런으로 순위를 매기는데 공동2위인 서한솔은 3점, 김민아는 2점이었다. 이 조의 1위는 69점의 한슬기로 시종 1위를 달렸다.


한편 김가영의 서바이벌전 탈락으로 PBA팀리그 선수 중 16강 생존자는 이미래, 강지은, 김보미, 임정숙, 서한솔 등 5명으로 줄었다.

[이신재 마니아리포트 기자/20manc@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배경은의 1PLUS 골프 레슨 #01 스윙의 시작 ‘백스윙’ 여유...

  • [김학수의 사람 '人′] 임윤태 대한 장애인 e스포츠 연맹 회...

  • 5번째 내셔널 타이틀 따낸 유소연의 예선 라운드 샷(ft. 안...

  • 한·미·일 여자 프로골프를 대표하는 고진영, 최혜진, 이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