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레이라, 1회 원샷 원킬. 아데산야 KO시켰다더니 진짜네-UFC 276

이신재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22-07-03 12:28

0
알레스 페레이라의 '기고만장'에는 충분한 이유가 있었다. 단 한 방으로 미들급 랭킹 4위 무뇨즈를 KO시켰다.
center
페레이라(사진)는 3일 열린 'UFC276' 미들급 4강 무뇨즈를 한 주먹에 눕혔다. 1회 2분 36초였다.

경기 전 페레이라는 현 미들급 챔피언 아데산야를 KO 시킨 주먹이라며 랭킹 4위 무뇨즈를 안중에 두지 않는다고 했다.

허풍인 줄 알았지만 그렇지 않았다. 펀치 파워가 보통 아니었다.

페레이라는 초반 킥으로 무뇨즈에게 다가갔다. 무뇨즈는 물러서지 않고 페레이라를 압박했다.

그러나 승부는 단 한순간에 끝났다. 2분여 쯤 페레이라가 레프트 훅을 던졌다. 이 훅이 무뇨즈의 얼굴에 제대로 걸렸다.

무뇨즈가 뒤로 넘어지며 비틀거리자 페레이라가 오른손 스트레이트를 먹인 후 그로기가 된 무뇨즈에게 연타를 퍼부어 경기를 마무리 했다. UFC 3전승이다.

페레이라는 미들급, 라이트 헤비급 킥복싱 챔피언. 킥 복싱 시절 아데산야에게 2전 2승을 거두었다. 그 중 한 번은 KO승이었다.

아데산야는 미들급 19 전승의 무패 챔피언. 페레이라 경기 후 타이틀 5차 방어에 나섰다.

페레이라는 예상대로 승리 후 바로 아데산야를 콜 했다.

페레이라가 무뇨즈의 랭킹 4위를 물려 받을 것이기에 둘의 대결이 충분히 가능하고 그럴 경우 페레이라는 UFC 4 경기 만에 타이틀전을 치르는 파이터가 된다.

[이신재 마니아타임즈 기자/20manc@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단독]허구연 KBO 제24대 신임 총재 단독 인터뷰, "팬 퍼스...

  • 정확한 아이언 플레이를 위한 올바른 던지기 연습 방법 wit...

  • 다시 한번 체크해보는 퍼팅의 기본자세 with 안희수 투어프...

  • 좋은 스윙을 위한 나만의 코킹 타이밍 찾기 with 김영웅 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