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겨 이시형, 네벨혼 트로피 쇼트 2위…4회전 점프 성공

김학수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22-09-23 09:52

0
center
피겨스케이팅 남자 싱글 이시형
[연합뉴스 자료사진]
피겨스케이팅 남자 싱글 국가대표 이시형(고려대)이 국제빙상경기연맹(ISU) 네벨혼 트로피 쇼트프로그램에서 4회전 점프를 성공하며 2022-2023시즌 전망을 밝혔다.

이시형은 22일(한국시간) 독일 오베르스트도르프에서 열린 2022 ISU 챌린저 시리즈 네벨혼 트로피 남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기술점수(TES) 48.54점, 예술점수(PCS) 38.24점, 총점 86.78점을 받아 캐나다의 로만 사도프스키(89.57점)에 이어 2위에 올랐다.

그는 첫 번째 연기 과제인 쿼드러플 토루프(공중 4회전)를 포함해 모든 점프 연기를 클린 처리했다.

이시형은 2022 베이징동계올림픽 무대를 밟은 한국 피겨 남자 싱글 기대주다.

베이징올림픽에선 쇼트프로그램에서 컷 탈락했지만, 지난 3월에 열린 세계선수권대회에선 종합 18위에 오르며 기대감을 높였다.

네벨혼 트로피는 챌린저 시리즈로 메이저 대회인 그랑프리 시리즈보다 낮은 단계의 대회다. 대다수 시니어 선수는 본격적인 새 시즌 경쟁에 앞서 컨디션 조절 차 출전한다.

지난달 ISU 주니어그랑프리 1차 대회에서 은메달을 차지한 차영현(고려대)은 총점 53.94점으로 14위에 머물렀다.

여자 싱글에 출전한 위서영(수리고)은 61.31점으로 3위, 윤아선(광동중)은 56.94점으로 6위를 차지했다. [연합뉴스=종합]

[김학수 마니아타임즈 편집국장 kimbundang@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단독]허구연 KBO 제24대 신임 총재 단독 인터뷰, "팬 퍼스...

  • 정확한 아이언 플레이를 위한 올바른 던지기 연습 방법 wit...

  • 다시 한번 체크해보는 퍼팅의 기본자세 with 안희수 투어프...

  • 좋은 스윙을 위한 나만의 코킹 타이밍 찾기 with 김영웅 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