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박사 기자의 스포츠용어 산책 716] ‘결선(決選)’과 ‘결승(決勝)’은 어떻게 다를까

김학수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22-06-06 07:31

0
center
한국육상 최초 세계대회 금메달리스트 우상혁(국군체육부대)이 3일 경북 예천스타디움에서 열린 제50회 KBS배전국육상경기대회 남자 높이뛰기 결선에서 2m 30에 도전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지난 3일 경상북도 예천스타디움에서 열린 제50회 KBS배 전국육상경기대회 남자 대학·일반부 높이뛰기는 예선없이 결선으로 최종 순위를 가렸다. 10명이 출전한 이날 경기에서 1위를 2m30을 뛰어 넘은 국내 높이뛰기 1인자 우상혁이 차지했다.

높이뛰기는 출전 선수가 적은 국내 대회는 1번의 결선으로 승부를 가린다. 하지만 출전 선수가 많은 올림픽, 세계선수권대회는 예선전을 거쳐 결선에 오를 수 있다. 지난 해 2020도쿄올림픽의 경우 우상혁은 한국 선수들에게 높게만 보이던 예선 벽을 뚫고 결선에 진출했다. 전체 33명 중 상위 12명 안에 들면 결선에 진출할 수 있었는데, 우상혁이 결선에 진출한 것은 1996년 애틀랜타 올림픽에서 이진택 이후 무려 25년만이었다. 우상혁은 결선에서 2m35 한국신기록과 함께 4위에 올라 한국 육상의 새로운 역사를 썼다.

결선과 결승이라는 두 용어 차이를 잘 구분하지 못하는 스포츠팬들이 예상외로 많다. 둘 다 마지막 승부를 가리는 경기방식이지만 내용상으로는 다른 의미를 갖는디.

결선과 결승 모두 일본식 한자어이다. 결선은 ‘결단한 결(決)’과 ‘가릴 선(選)’이 합해진 말이다. 여러 선수들이 동시에 경기를 벌여 가장 성적이 우수한 선수를 뽑는 경기방식이다. 육상, 수영, 사격, 체조, 피겨 등에서 순위를 가리는 방법이다.

결승은 ‘이길 승(勝)’을 사용해 결선과는 의미가 좀 다르다. 예선을 통해 올라온 최종 승자 두 명이나 두 팀이 갖는 마지막 경기방식이다. 최후까지 가장 강한 승자를 가리는 경기방식이다. 축구, 농구, 야구, 배구등 주요 구기종목과 유도, 레슬링 등 격투기 종목에서 주로 쓴다.

하지만 영어로는 결선과 결승 둘 다 ‘Final’이라고 말한다. 메리엄 웹스터 영어사전에 따르면 ‘Final’은 끝을 의미하는 라틴어 ‘Finalis’가 어원이다. 같은 로마 글자의 고대 프랑스어를 거쳐 14세기 말 영어로 정착했다. 스포츠에서 최종 경기를 의미하는 용어로 쓰인 것은 1880년부터였다. 영어에서 여러 명의 선수가 팀이 참가해 경기를 가질 경우, 상위자가 진출하는 통상의 결승전을 ‘A Final’ 또는 ‘Big Final’, 하위자가 참가하는 순위 결정전을 ‘B Final’ 또는 ‘Small Final’이라고 부르는 경우가 있다.


우리나라보다 앞서 서양 스포츠를 도입한 일본은 19세기 후반 ‘Final’이라는 단어를 결선과 결승으로 구분해 사용했다. 결승은 최종적으로 둘이 맞붙어 승자를 가리는 말로, 결선은 최종적으로 남은 여러 명 중에서 순위를 가리는 말로 쓴 것이다.

조선일보, 동아일보 디지털 아카이브 검색을 해보면 1920년 창간이후부터 축구 종목 등에서 결승이라는 단어가 자주 등장한다는 점을 확인할 수 있다. 조선일보 1921년 7월31일자 ‘남선축구대회 상황’이라는 기사는 ‘고창군팀이 전주군팀을 물리치고 결승에 진출했다’고 보도했다.

언론 등에서 결선이라는 단어는 1945년 해방이후 주로 육상 종목 기사 등에서 많이 쓰였다. 동아일보 1967년 8월31일자 ‘불뿜는 종반전(終盤戰)’라는 기사에선 도쿄 유니버시아드 전적 현황과 관련, 수영 등에서 미국 선수들이 결선에서 세계기록을 경신했다고 전했다.

결선과 결승을 같은 의미로 쓰는 경우를 종종 볼 수 있다. 하지만 두 단어의 개념적 차이를 이해하면 종목에 맞게 사용해야 한다.

[김학수 마니아타임즈 편집국장 kimbundang@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단독]허구연 KBO 제24대 신임 총재 단독 인터뷰, "팬 퍼스...

  • 정확한 아이언 플레이를 위한 올바른 던지기 연습 방법 wit...

  • 다시 한번 체크해보는 퍼팅의 기본자세 with 안희수 투어프...

  • 좋은 스윙을 위한 나만의 코킹 타이밍 찾기 with 김영웅 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