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거리 늘리기 위한 올바르게 끌고 들어오는 방법 with 홍태경 프로

프로 골퍼들과 함께하는 마니아타임즈의 '골프 레슨 마니아'

이고운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21-01-29 17:40

0
center
골프에서 비거리 향상에 대한 갈증은 골퍼들이 모두 가지고 있다.

예전에는 비거리가 단순히 보여주기 위한, 퍼포먼스적 요소로 다가갔지만 점점 비거리의 중요성이 대두되고 있다.

KLPGA 홍태경 프로가 비거리에 대한 갈증을 제대로 끌고 들어오는 동작을 통해 해소시켜주는 방법을 알려준다.

center
많은 골퍼들이 다운스윙 때 끌고 들어와야 거리가 많이 나간다는 것까지는 다들 알고 있는 사실이다.

하지만 끌고 들어오는 포인트를 놓치고 있는 골퍼들이 대부분이다. 다운스윙을 시작해서 오른발까지만 끌고 들어온 후 임팩트가 이루어져야 한다.

center
임팩트 포지션을 지나서까지 끌고 들어오는 골퍼들의 경우 지나치게 끌고 들어오기 때문에 왼쪽 어깨가 들리고, 헤드페이스도 열린다.

center
이는 오른쪽 미스나 탑볼 같은 미스도 발생하게 된다. 특히 탑볼이 나는 경우 보상동작으로 누워치는 동작까지 나온다.

예시로 클럽이 없이 두 손으로 맞대고 오른손으로만 백스윙을 시작해서 박수를 치는 경우에는 박수 소리가 잘난다.

반대로 과하게 임팩트 포지션을 지나서까지 끌고 들어오는 골퍼들의 경우 손목이 꺽이며 박수 소리가 제대로 나지 않는다.

이러한 과한 동작을 교정하는 간단 연습 방법이 있다.

백스윙 동작 후 다운스윙을 시작할 때 오른손을 수직으로 내려주는 동작이다.

center
center
가슴이 먼저 돌거나 오른쪽으로 무너지는 동작에 유의하며 백스윙을 한 상태에서 오른팔만 수직으로 내려주는 동작을 두 번 반복한 후 스윙을 하는 방법이다.

위 연습 방법을 숙지하면 올바르게 끌고 들어오는 동작으로 개선된다.

홍태경 프로는 "올바르게 끌고 들어오기 힘들어하는 골퍼들이 많다"라며 "오늘 알려드린 연습방법을 통해 쉽게 연습하고 비거리 향상에도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더욱 자세한 설명은 홍태경 프로의 영상을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center
(사진=제이노붐 골프 스튜디오)
한편, 영상 촬영 장소는 경기 김포시 구래동에 위치한 제이노붐(J-NOVUM) 골프 스튜디오다. Trackman(트랙맨)과 CAPTO(캡토) 등의 전문적인 시스템을 통해 골프 스윙을 현실적인 수치와 데이터로 분석이 가능하다.

특히 CAPTO(캡토)를 통해 플레이어만의 퍼터 기술을 만들어 일대일 레슨이 가능하며, 보다 '과학적인 골프'를 경험할 수 있는 고품격 환경과 공간을 조성해 운영하고 있다.

[이고운 마니아타임즈 기자/lgw9277@gmail.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파워스윙을 위한 체중이동 시 지면반발력 이용하기 with 고...

  • 잘못된 드라이버 어드레스 정확히 체크하기(오른쪽 집중!) ...

  • 올바른 상체회전 만드는 간단한 연습 방법 with 조영수 프로

  • '드라이버' 비거리 손해 없이 제대로 타격하는 방법 with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