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성애 비하' 발언 PGA투어 토머스, 인성 교육 프로그램 등록해 이미지 회복 노력

김학수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21-01-21 10:41

0
center
동성애 비하 발언으로 곤욕을 치르는 토머스.
[로이터=연합뉴스]
경기 도중 동성애자를 비하하는 말을 뱉어 스폰서가 취소되는 등 곤욕을 치른 남자 골프 세계랭킹 3위 저스틴 토머스(미국)가 이미지 회복에 나섰다.

21일(한국시간) 아부다비 HSBC 챔피언십에 출전한 토머스는 동성애 비하 발언을 사과하고 "인성 교육 프로그램에 자청해 등록했다"면서 앞으로 후원 기업 등에 부담을 주는 행동은 결코 하지 않겠다고 다짐했다.

토머스는 지난 10일 미국프로골프(PGA)투어 센트리 토너먼트 오브 챔피언스 3라운드 경기를 하다 짧은 파퍼트를 놓치자 동성애자를 비하하는 용어를 썼는데, 이 모습이 고스란히 TV 중계 전파를 탔다.

그는 즉각 사과했지만, 2013년부터 토머스를 후원하던 의류 기업 랄프 로렌은 즉각 토머스와 관계를 끊어지는 등 예상치 못한 개인적인 피해를 입었다.
토머스는 타이틀리스트, 풋조이, 씨티은행 등 후원사들에게 좋은 모습을 보이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김학수 마니아타임즈 편집국장 kimbundang@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맨손으로 연습하는 정확한 임팩트 자세 with 이현지 프로

  • 클럽 헤드 무게 정확히 느끼는 연습 방법 with 황유경 프로

  • 숏게임 기본 '러닝 어프로치' 제대로 연습하기 with 이서현...

  • 부상 확률 높이는 '치킨윙' 간단하게 고치기 with 홍태경 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