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박사 기자의 스포츠 용어 산책 73] ‘핸디캡(Handicap)’의 ‘캡’은 무슨 뜻일까

김학수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20-07-09 07:41

0
center
'골프장 안에 핸디캡이 있다' 아마골퍼들은 보통 라운드를 하기 전 상대방의 핸디캡이 어느정도인지 묻는다.
‘골프장 안에 핸디캡이 다 있다’는 말을 자주 한다. 결코 무리를 하지 말고 자신의 실력에 따라 해야 한다는 의미이다. 동반자들과 즐겁게 라운드를 하려면 핸디캡에 따라 자신의 목표를 정해야 한다는 것이다. 실력 이상으로 잘 맞아 우쭐대다가 낭패를 보는 경우를 주위에서 많이 봤다. 고수 골퍼들은 하수 골퍼가 일시적으로 좋은 스코어를 기록해도 상당히 여유를 갖는다. 하수는 언제 무너져도 무너진다는 것을 잘 알기 때문이다. 고수들은 하수들에게 말한다. ‘골프장 안에 있는 핸디캡이 어디로 가나’하고 말이다.

골프가 인기를 끄는 이유 가운데 하나는 잘 치는 이나 못 치는 이나 같이 어울려 할 수 있다는 점이다. 핸디캡 시스템 때문이다. 좀 더 일찍 시작해 골프에 능숙한 골퍼가 나중에 시작해 잘 못치는 이를 위해 배려해주기 위해 만들어진 것이 핸디캡이다. 우열의 균형을 위해 특별한 조건을 나타내는 핸디캡은 한 라운드에서 친 타수를 뺀 일정한 숫자를 말한다. 잘 치는 골퍼일수록 핸디캡은 낮고 못치는 골퍼일수록 핸디캡은 높다.

‘핸디캡(Handicap)의 어원은 14세기 영국 문학작품에 두고 있다고 한다. 17세기 경마에서 승리의 기회를 고르게 하기 위해 경주마의 기록이나 체중에 따라서 적절한 기수를 배정해주는 방식을 핸디캡이라 불렀다고 알려져 있다. 17세기 후반 스코틀랜드의 에든버러에서 학생이었던 토마스 킨케이드가 쓴 일기에서 골프 핸디캡에 대한 최초의 기록이 나온 것으로 전해졌다.

원래 핸디캡 시스템은 일정한 계산방식에 따라 만들어졌다. 영국과 아일랜드는 표준적이고 공평한 핸디캡 시스템을 도입했다. 1924년 영국 골프 연합 공동 자문 위원회가 결성된 후에야 표준 스크래치 점수 및 핸디캡 체계가 시작됐다.

핸디캡은 손과 관련된 말인 ’핸디(Handi)’와 ‘캡(Cap)’의 합성어이다. 캡은 보통 모자라는 의미로 많이 쓰이나 ‘최고’, ‘정상’이라는 뜻도 갖고 있다. 프로농구에서 총 연봉 상한선을 의미하는 ‘샐러리 캡(Salary Cap)’에 ‘캡’이라는 단어가 들어간 이유이기도 하다. 연봉 최고 수준을 제한한다는 말이다. 핸디캡에서 캡도 같은 의미로 사용됐다. 즉 최고의 의미로 쓰였던 것이다.


보통 ‘핸디캡 골퍼’라고 말하면 핸디캡이 붙은 골퍼를 의미한다. 일정한 수의 핸디캡을 갖고 있는 골퍼라는 말이다. 예를 들어 핸디캡이 18인 이는 라운드가 끝날 때 자신의 점수에서 18를 빼면 순수한 네크 스코어가 된다. 만약 핸디캡 18인 골퍼가 90타를 기록했으면 네트스코어는 72가 된다. 핸디캡 2인 골퍼가 75타를 쳤으면 네트스코어는 73이 된다. 두 사람이 같이 경기를 치렀다면 핸디캡 18인 이가 1타를 이긴 것으로 계산한다. 비록 골프실력은 뒤떨어지지만 핸디캡 시스템에 의해 승자가 되는 것이다. 핸디캡 18인 골퍼는 ‘보기 골퍼’라고 부른다.
일반적으로 최대 핸디캡은 남자는 28, 여자 36으로 제한하고 있다. 남자의 경우 핸디 28은 사실상 100타를 친다는 의미이다. 100타 이상은 골프 실력을 평가하기 어렵다는 말이다. 핸디 0에 가까운 골퍼들은 프로로 전향해도 될 정도로 상당한 수준의 실력을 갖고 있다. 이런 아마추어 골퍼를 ‘스크래치 골퍼(Scratch Golfer)’라고 부른다. ‘상처를 내다’라는 의미인 ‘스크래치’는 달리기를 할 때 출발선에서 막대기로 줄을 긁는다는 것에서 유래됐는데, 출발점이라는 뜻으로 쓰인다. 스크래치 골퍼는 핸디캡이 없는 상태로 경기를 하는 이를 말하는 것이다. 보통 아마추어골퍼들이 스크래치 플레이를 하자는 말을 많이 하는데, 이는 핸디캡 적용 없이 대등하게 경기를 하자는 의미이다. 모든 프로대회는 핸디캡 없이 경기를 치른다.
골프 클럽 회원인 아마추어 골퍼들은 일반적으로 연회비를 내면 공식 핸디캡을 받을 자격이 있다. 공식 핸디캡은 협회와 함께 골프 클럽에 의해 관리된다. 공식 핸디캡을 받을 수 없는 골퍼는 종종 무료로 여러 시스템을 이용하면 핸디캡을 부여 받을 수 있다.

[김학수 마니아리포트 편집국장 kimbundang@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5번째 내셔널 타이틀 따낸 유소연의 예선 라운드 샷(ft. 안...

  • 한·미·일 여자 프로골프를 대표하는 고진영, 최혜진, 이보...

  • [영상] 안소현, 외모보다 빛나는 티샷 '천사가 따로 없네'

  • [투어프로스윙]국대출신, 2년차 윤서현의 드라이버 스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