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알 마드리드 가치, 2년 연속 유럽축구클럽 1위...약 4조 7700억원

이강원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20-05-29 11:12

0
center
2017-2018시즌 UEFA 챔피언스리그에서 우승해 대회 3연패를 달성한 레알 마드리드 선수단.[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스페인 프로축구 명문 클럽인 레알 마드리드가 2년 연속 유럽 프로 최고 가치 구단으로 선정됐다.

레알 마드리드는 29일(한국시간) 홈페이지에 글로벌 회계·컨설팅 회사인 KPMG의 보고서를 인용해 구단 가치 평가에서 2년 연속 유럽 프로축구팀 중 1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KPMG가 작성한 '유러피언 엘리트 2020' 보고서에 따르면 레알 마드리드의 시장 가치는 34억7천800만유로(약 4조7천700억원)에 이른다. 지난해 조사 때보다 구단 가치가 8% 증가했다.

보고서는 조사 대상 기간인 최근 5년(2016∼2020년) 동안 레알 마드리드가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3연패(2016∼2018년)를 달성하며 수입이 크게 늘었을 뿐만 아니라 상업적 수익이 41% 증가한 것 등이 반영된 결과라고 설명했다.

2위는 지난해 레알 마드리드에 1위 자리를 내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잉글랜드·33억4천200만유로), 3위는 레알 마드리드의 라이벌 FC바르셀로나(스페인·31억9천300억유로)가 차지했다.

상위 10위 안에 든 구단 중에는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클럽이 6개로 가장 많다.

손흥민의 소속팀 토트넘 홋스퍼는 20억6천700만유로로 8위에 올랐다.

◇ 유럽프로축구 구단 가치 상위 10위(출처 = KPMG 보고서)

순위구단(국가)가치 평가액(유로)
1레알 마드리드(스페인)34억7천800만
2맨체스터 유나이티드(잉글랜드)33억4천200만
3FC바르셀로나(스페인)31억9천300만
4바이에른 뮌헨(독일)28억7천800만
5리버풀(잉글랜드)26억5천800만
6맨체스터 시티(잉글랜드)26억600만
7첼시(잉글랜드)22억1천800만
8토트넘(잉글랜드)20억6천700만
9파리 생제르맹(프랑스)19억1천100만
10아스널(잉글랜드)18억5천200만


[이강원 마니아리포트 기자/lee.kangwon@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5번째 내셔널 타이틀 따낸 유소연의 예선 라운드 샷(ft. 안...

  • 한·미·일 여자 프로골프를 대표하는 고진영, 최혜진, 이보...

  • [영상] 안소현, 외모보다 빛나는 티샷 '천사가 따로 없네'

  • [투어프로스윙]국대출신, 2년차 윤서현의 드라이버 스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