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마이크를 잡고

이태권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20-05-21 22:05

0
center
21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0 KBO리그 두산 대 NC 경기.

5회말 2사 1,2루 두산 오재원 적시타 때 우익수 홈송구 실책으로 인한 안전진루권으로 페르난데스가 홈을 밟은 상황에 대해 최수원 3루심이 마이크를 잡고 설명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태권 마니아리포트 기자/report@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투어프로스윙]국대출신, 2년차 윤서현의 드라이버 스윙

  • [투어프로스윙] '군더더기 없는 샷' 박주영의 드라이버 스윙

  • [투어프로스윙] '170cm' 김예진의 드라이버 스윙

  • [투어프로스윙] ‘리듬감 있는 샷’ 안나린의 드라이버 스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