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SL] 김명운, 컨트롤에서 우위 점하며 매치포인트 2-1

이소라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20-03-31 20:02

0
center
사진=데일리e스포츠 DB.
◆아프리카TV 스타크래프트 리그 시즌9 8강
▶김명운 2-1 임홍규
1세트 김명운(저, 11시) < 에스컬레이드 > 승 임홍규(저, 7시)
2세트 김명운(저, 6시) 승 < 호라이즌달기지 > 임홍규(저,12시)
3세트 김명운(저, 8시) 승 < 네오실피드 > 임홍규(저,12시)

김명운이 빌드에서 불리한 상황에 놓였지만 한 번의 기가 막힌 수비로 역전에 성공했다.

김명운은 31일 서울 송파구 잠실동에 위치한 핫식스 아프리카 콜로세움에서 열린 아프리카TV 스타크래프트 리그(이하 ASL) 시즌9 8강 3세트에서 김명운을 상대로 컨트롤에서 우위를 보이며 매치 포인트를 만들었다.

초반 빌드에서는 임홍규가 유리하게 시작했다. 임홍규는 상대 기지로 정확하게 오버로드를 보냈기에 김명운의 움직임을 훤히 볼 수 있었다. 그에 비해 김명운은 상대가 무엇을 하는지 알지 못했기에 저글링을 얼마나 생산해야 할지 고민을 할 수밖에 없었다.

임홍규는 저글링 속고 업그레이드를 빠르게 해주면서 저글링으로 상대 본진을 계속 괴롭혔다. 앞마당까지 빠르게 가져간 임홍규는 자원에서 유리한 상황을 만들었다. 김명운은 이대로 가면 안되겠다고 판단한 듯 뮤탈리스크를 더욱 공격적으로 움직였다.

자신이 유리하다고 판단한 임홍규는 스컬지를 동반해 김명운의 본진을 기습했지만 김명운의 뮤탈리스크가 생각보다 많았다. 게다가 컨트롤까지 좋았기 때문에 김명운은 임홍규의 공격을 깔끔하게 막아내면서 분위기를 반전시키는데 성공했다.

김명운은 뮤탈리스크가 한 부대 넘게 모이자 곧바로 임홍규의 본진을 급습, 스컬지가 대부분이었던 임홍규의 병력을 모두 제압하고 항복을 받아냈다.

이소라 기자 (sora@dailyesports.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투어프로스윙]국대출신, 2년차 윤서현의 드라이버 스윙

  • [투어프로스윙] '군더더기 없는 샷' 박주영의 드라이버 스윙

  • [투어프로스윙] '170cm' 김예진의 드라이버 스윙

  • [투어프로스윙] ‘리듬감 있는 샷’ 안나린의 드라이버 스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