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스턴 마이너리그 선수 코로나 확진...훈련 시설 폐쇄

정미예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20-03-25 12:10

0
center
사진=AP 스포츠 트위터 캡처


미국 프로야구에서 세 번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다.

보스턴 레드삭스는 25일(이하 한국시간) AP 등 현지 매체에 "구단 산하 마이너리그 선수 한 명이 24일 코로나19 검사 결과 양성 반응을 보였다"고 밝혔다. 선수가 누구인지는 밝히지 않았다.

해당 선수는 16일까지 미국 플로리다주 포트 마이어스에 위치한 보스턴 스프링캠프 시설에 머물렀다.

보스턴 구단은 해당 시설을 폐쇄한 뒤 방역 작업을 했으며, 접촉자들에게 자가격리를 요청했다고 전했다.

앞서 미국 프로야구에서 두 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다. 모두 뉴욕 양키스 산하 마이너리그 선수였다.

[정미예 마니아리포트 기자/gftravel@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투어프로스윙]국대출신, 2년차 윤서현의 드라이버 스윙

  • [투어프로스윙] '군더더기 없는 샷' 박주영의 드라이버 스윙

  • [투어프로스윙] '170cm' 김예진의 드라이버 스윙

  • [투어프로스윙] ‘리듬감 있는 샷’ 안나린의 드라이버 스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