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21일 부러진 팔 수술 받는다. '요골 부위 골절'

김국언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20-02-20 21:51

0
center
21일 서울 모 병원에서 긴급 수술을 받는 손흥민. 사진=뉴시스
손흥민(토트넘)이 부상 부위가 3년 전 부러져 수술했던 '전완골부 요골'인 것으로 진단받고 21일 수술을 받는다.

손흥민 측 관계자는 20일 "손흥민이 어제 입국해 오늘 서울 시내 병원에 입원했다"라며 "수술은 21일 오전에 받기로 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병원은 공개할 수 없다"고 말했다.

손흥민은 지난 16일 애스턴 빌라와 2019-2020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26라운드 원정에서 전반 추가 시간 2-1을 만드는 역전골과 후반 추가시간 3-2 승리를 결정하는데 수훈갑이었으나 전반전 킥오프 30여초 만에 상대 수비수와 강하게 부딪힌 뒤 오른팔로 땅을 짚는 과정에서 오른팔 통증을 호소했다. 경기를 끝까지 뛰는 투혼을 발휘했지만 토트넘은 18일 홈페이지를 통해 손흥민의 오른팔 골절 사실을 공개했고, 조제 모리뉴 감독도 손흥민이 이번 시즌 내 복귀하지 못할 수도 있다는 안타까운 전망을 내놓았다.

[김국언 마니아리포트 기자/dahlia202@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투어프로스윙]국대출신, 2년차 윤서현의 드라이버 스윙

  • [투어프로스윙] '군더더기 없는 샷' 박주영의 드라이버 스윙

  • [투어프로스윙] '170cm' 김예진의 드라이버 스윙

  • [투어프로스윙] ‘리듬감 있는 샷’ 안나린의 드라이버 스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