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은, 세계랭킹 3위 재진입...한국선수 1~3위 독식

정미예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19-10-15 11:22

1
center
이정은. 사진=뉴시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신인상 수상자 이정은(23, 대방건설) 1 만에 여자골프 세계랭킹 3위 자리를 되찾았다.

14 발표된 여자골프 세계랭킹에 따르면 이정은은 랭킹 평균 포인트 6.23점을 기록하며 지난주 4위에서 한 계단 올라 3위에 자리했다. 6.17점의 하타오카 나사(일본) 자리를 맞바꿨다.

고진영(24, 하이트진로)이 10.56점으로 1 자리를 굳건히 유지했고, 박성현(26, 솔레어)이 7.61점으로 2위다.

이로써 한국 선수들은 지난 1일에 이어 다시 번 1위부터 3위까지 순위를 독식하게 됐다.

렉시 톰슨(미국)이 6.09점으로 5위, 박인비(31, KB금융그룹)가 5.47점으로 9위를 기록했다.



[정미예 마니아리포트 기자/gftravel@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투어프로스윙]국대출신, 2년차 윤서현의 드라이버 스윙

  • [투어프로스윙] '군더더기 없는 샷' 박주영의 드라이버 스윙

  • [투어프로스윙] '170cm' 김예진의 드라이버 스윙

  • [투어프로스윙] ‘리듬감 있는 샷’ 안나린의 드라이버 스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