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니아리포트

'공동 19위' 임성재, 아쉬운 최종라운드...우승은 니만

김현지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19-09-16 11:30

트위터
0
center
임성재. 사진=AP뉴시스
미국프로골프(PGA)투어 개막전 톱10 진입을 노렸던 임성재가 최종라운드에서 1타를 잃으며 공동 19위로 대회를 마쳤다.

2019-2020 시즌 개막전인 밀리터리 트리뷰트(총상금 750만달러)가 16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웨스트버지니아주 화이트설퍼스프링스의 올드 화이트 TPC(파70, 7286야드)에서 막을 내렸다.

지난 시즌 PGA투어에서 아시아 최초로 신인상을 수상한 임성재는 좋은 기운을 이어 개막전 톱10에 도전했다.

3라운드까지 매 라운드 언더파 스코어를 작성하며 60대 타수를 작성해 온 임성재는 중간합계 10언더파 공동 9위로 최종라운드에 나섰다.

하지만 최종라운드에서 타수와 순위를 지키지 못했다.

임성재는 최종라운드에서 버디 5개와 보기 4개, 더블 보기 1개를 묶어 1오버바 71타를 쳤다.

1타를 잃은 임성재는 순위가 10계단 밀렸고, 공동 19위로 경기를 마쳤다.

대회 최종라운드에서는 호아킨 니만(칠레)이 우승했다.

니만은 최종합계 21언더파 259타를 작성하며 톰 호기(미국)를 6타 차로 따돌리고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김현지 마니아리포트 기자/928889@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투어프로스윙] '팬투표 1위' 임희정의 깔끔한 드라이버 샷

  • [MUST SEE]비거리 10미터 늘리기, ‘이것’만 잡으면 된다!...

  • [투어프로스윙] ‘4년차’ 최민경의 임팩트 드라이버 샷

  • [MUST SEE]휘청거리지 않는 멋진 피니시 잡는 방법 | 정우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