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니아리포트

[투어프로스윙]'KPGA 선수권대회 18홀 최저타' 최민철의 드라이버 스윙

정미예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19-06-27 11:51

트위터
1
center

KPGA 선수권대회 기록 보유자, 최민철(31, 우성종합건설)의 드라이버 샷을 소개한다.

27일부터 나흘간 경남 양산시 소재 에이원컨트리클럽(파70, 6934야드)에서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 제62회 KPGA 선수권대회가 펼쳐진다.

최민철은 KPGA 선수권대회 18홀 최저타수 기록을 쓴 선수다. 지난해 61회 KPGA 선수권대회 1라운드에서 버디 10개, 보기 1개를 묶어 9언더파 61타를 기록했다.

2011년 KPGA투어에 데뷔한 최민철은 지난해 한국오픈에서 데뷔 8년 만에 생애 첫 우승컵을 들어올리며 KPGA 통산 1승을 기록하고 있다.

올 시즌 최고 성적은 NS홈쇼핑군산CC전북오픈에서 기록한 공동 28위다.



[정미예 마니아리포트 기자/gftravel@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니아TV

  • [골프입문 100일의 기적]⑥아이언 클럽 거리 차이, 핵심은 ...

  • [투어프로스윙] ‘세계투어 활약 중’ 김태우의 우드 샷

  • [투어프로스윙] 최경주 인비테이셔널 디펜딩 챔프 박성국의...

  • [M직캠]'한국은 1년 만' 다니엘 강 "KLPGA 하나금융그룹 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