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니아리포트

2018 신인왕 함정우 "지난해 아쉬움 우승으로 씻겠다"

김현지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승인 | 2019-05-18 08:35

트위터
0
center
함정우. 사진=SK텔레콤 제공
2018 한국프로골프(KPGA)투어 신인왕 함정우가 생애 첫 승에 도전하고 있다.

함정우는 17일 인천광역시 중구에 위치한 스카이72 골프 앤 리조트 하늘코스(파71, 7040야드)에서 치러진 SK텔레콤 오픈 2라운드에서 버디 6개와 보기 1개를 묶어 5언더파 66타를 쳤다.

중간합계 10언더파를 기록한 함정우는 중간합계 12언더파로 단독 선두에 자리한 김찬에 2타 차 공동 2위다.

지난 1라운드에서 이글 1개와 버디 3개를 묶어 5언더파를 기록하며 공동 5위에 자리했던 함정우는 2라운드에서도 5타를 줄이며 공동 2위로 뛰어올랐다.

함정우는 "그린 상태를 비롯하여 전체적으로 코스 컨디션이 매우 좋은데, 티 샷과 아이언 샷, 퍼트까지 골고루 잘됐다. 오늘 경기력에 만족하고 있다"며 웃었다.

지난해 KPGA투어에 데뷔한 함정우는 지난해 이 대회에서 3라운드까지 공동 선두에 자리해 데뷔 시즌 우승에 도전하기도 했었는데, 최종라운드에서 무너지며 공동 15위로 대회를 마친 바 있다.

함정우는 "지난해 아쉬움이 많이 남았기 때문에 올해 더욱 잘하고 싶다. 이번 대회 우승으로 그때의 아쉬움을 지워버릴 것이다"라며 우승에 대한 의지를 드러냈다.

목표는 우승이라고 당차게 이야기 한 함정우는 "순위나 스코어에 신경쓰기보다는 오직 내 플레이에만 집중할 것이다. 날씨도 좋고 코스도 좋기 때문에 기분 좋게 플레이 할 수 있을 것 같다"고 이야기했다.

한편, 대회 2라운드에서는 고인성과 이대한, 이수민 등이 중간합계 10언더파를 기록하며 공동 2위 그룹을 형성했다. 뒤를 이어 김태훈과 서형석이 중간합계 9언더파로 추격중이다.

[인천=김현지 마니아리포트 기자/928889@maniareport.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report@maniareport.com
<저작권자 © 마니아리포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뉴스

마니아TV

  • [투어프로스윙]‘KEB하나은행 인비테이셔널 우승’ 서요섭의...

  • [투어프로스윙] 한국여자오픈 우승, ‘작은 거인’ 이다연의...

  • [M직캠] ‘단독선두’ 홍순상 “우승 경쟁 가능...과감한 플...

  • [투어프로스윙] ‘첫 승 노리는 신인왕’ 장은수의 드라이버...